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창작동화

평점 :
9.9
(평가 47명)
펼쳐보기
겁보 만보
정가 9,500원
판매가 8,550원 (10% , 950원)
I-포인트 470P 적립(5%)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창작동화
저자 김유 ( 그림 : 최미란 )
출판사/발행일 책읽는곰 / 2015.03.17
페이지 수 81 page
ISBN 9791185564333
상품코드 237096963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창작동화

 
책내용
한 고개 넘고, 두 고개 넘고, 세 고개 넘어 겁보딱지 떼러 가자! 만보는 엄마 아빠가 다 늦게 얻은 외아들이야. 금쪽같은 늦둥이라 이름도 만 가지 보물, 만보지. 그런 만보가 딱 하나 못 가진 보물이 있어. 그건 바로…… 용기야! 만보는 바람소리만 쉭쉭 나도 이불을 뒤집어쓰고, 그리마 발소리에도 화들짝 놀라 깨는 겁보 중의 겁보거든. 엄마 아빠는 겁보 만보 때문에 온갖 궁리를 다 하는데, 만보는 과연 겁보딱지를 뗄 수 있을까? “아부지, 똥!” 만보 한마디면 아빠는 얼른 요강을 대령합니다. “엄니, 밥!” 만보 한마디면 엄마는 뚝딱 밥상을 차려 내지요. 그도 그럴 것이 만보는 엄마 아빠가 어렵사리 얻은 금쪽같은 늦둥이이자 외둥이거든요. 오죽하면 이름도 만 가지 보물, 만보라고 지었겠어요. 그런데 만보가 커 갈수록 엄마 아빠는 걱정이 늘어 갑니다. 이 녀석이 허우대는 멀쩡한데, 간이 콩알만 한 탓이지요. 엄마 아빠 품에서 떨어져 학교에 가면 좀 나을까 했더니 웬걸요. 누가 “야!” 소리만 내도 오금을 못 펴고, 누가 공놀이만 해도 공에 맞을세라 담장에 붙어 게걸음을 치고, 누가 툭 치기만 해도 화들짝 놀라 자빠지고, 선생님이 이름만 불러도 오줌을 질금질금 지릴 정도니 말 다했지요. 엄마 아빠는 만보의 겁보딱지를 떼어 주려고 심부름도 보내 보고 약도 먹여 보지만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백 가지 약초를 달여 만들었다는 약을 먹고 입맛이 돌아 살만 뒤룩뒤룩 올랐지요. 겁보딱지로도 모자라 먹보딱지까지 붙게 생긴 겁니다. 엄마 아빠는 이마에 주름살이 또 하나 늘었고요. 귀한 자식일수록 여행을 보내라고 했던가요. 엄마 아빠는 밤잠까지 설쳐 가며 고민한 끝에 만보 혼자 고개 너머 시장에 보내 보기로 합니다. 그래 봐야 다른 아이들은 혼자서도 잘만 넘어 다니는 길이고, 만보도 아빠 손을 잡고 수없이 넘어 다닌 길이지만요. 그런데 세상일이 어디 그리 녹녹하던가요. 엄마가 꼭 왼쪽으로 가야 한고 당부한 갈림길에서 만보는 그만 고양이와 딱 마주치고 맙니다. “야옹!” 앙칼진 울음소리에 후다닥 오른쪽 길로 내달린 것이 엄청난 모험의 시작이 될 줄이야. 과연 만보는 무사히 고개를 넘어 시장에 다다를 수 있을까요? 세상에 첫 발을 내딛는 아이들을 위한 따스하고 유쾌한 격려 《겁보 만보》는 김유 작가가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 수상작 《내 이름은 구구 스니커즈》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작품입니다. 첫 책의 주인공 구구가 세상에 두려울 게 없는 씩씩한 아이인데 비해, 이 책의 주인공 만보는 세상 모든 게 두려운 소심한 아이라는 점도 몹시 흥미롭습니다. 어쩌면 구구는 어릴 적 작가가 ‘되고 싶었던 나’의 모습을, 만보는 ‘있는 그대로 나’의 모습을 담은 것이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거침없는 구구를 꿈꿨지만 실상은 겁 많은 만보일 수밖에 없었던 자신, 그리고 자신과 별반 다르지 않을 지금 아이들을 떠올리면서요. 가정이라는 익숙하고 편안한 울타리 너머로 첫 발을 내딛는 일은 누구라도 두렵고 힘겨운 법입니다. 만보처럼 부모님의 사랑을 담뿍 받고 자라 모난 데도 없지만 맺힌 데도 없는 아이라면 더더욱 그렇지요. 만보는 지금 누군가는 이미 겪었고 또 누군가는 겪고 있을 통과 의례를 겪고 있는 것입니다. 다만 첫 발을 떼기가 쉽지 않을 뿐이지요. 작가는 걱정 많은 부모님의 손을 빌어 그런 만보의 등을 살짝 떠밀어 줍니다. 한 발을 떼고 나면 또 한 발을 떼는 건 일도 아니니까요. 한 고개 넘고 또 한 고개 넘다 보면 두려움은 어느새 설렘으로 바뀌어 있을 테니까요. 옛이야기의 미덕을 고스란히 간직한 오늘의 이야기 《겁보 만보》는 오늘날에도 유효한 옛이야기의 미덕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오늘의 이야기입니다. 만보는 옛이야기 속 주인공들처럼 집을 떠나 모험을 하면서 성장합니다. 실제로 옛이야기 속에서 불려 나온 존재들이 불쑥불쑥 만보의 앞길을 가로막기도 하지요. 만보는 때로는 고운 마음씨를 발휘하고 때로는 엄마의 충고를 떠올리며 시련을 헤쳐 나갑니다. 그러나 만보에게는 성장 그 자체가 목적인 옛이야기 속 주인공들과 달리 해결해야 할 과제가 또 하나 있습니다. 부모님의 넘치는 사랑이 독이 되기 전에 집 밖으로 한 발짝 걸어 나가 보는 것, 그 자체가 만보의 과제였지요. 그것은 그대로 지금 아이들의 과제이기도 할 것입니다. 《겁보 만보》가 그저 창작 옛이야기가 아니라 오늘의 이야기인 것은 바로 이 지점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성장이라는 전통적인 주제 뒤에 숨은 문제의식이 무겁게 다가오지 않는 것은, 지금 아이들의 이야기와 옛이야기를 맛깔스럽게 버무려 낸 김유 작가의 솜씨 덕일 테고요. 그럼에도 오늘날과 옛날 사이를 오락가락 하던 만보를 오늘에 딱 붙들어 매 놓은 것은 최미란 작가의 공입니다. 최미란 작가가 책 속에 데려다 놓은 만보는 당장에라도 충청도 시골 마을에 가서 “만보야!” 하고 부르면 느릿느릿 걸어 나오게 생겼습니다. 늦둥이 외아들이 쥐면 꺼질까 불면 날아갈까 안달복달 안절부절 하는 늙수그레한 엄마 아빠도 함께 말입니다. 아, 엄청난 모험을 겪은 터이니 만보는 좀 빠릿빠릿해지고 엄마 아빠는 좀 느긋해졌으려나요.
목차
1. 만 가지 보물 2. 검둥개와 물귀신 3. 겁보딱지 4. 집 떠나는 만보 5. 한 고개 넘고 6. 두 고개 넘고 7. 세 고개 넘고 8. 가장 소중한 보물

저자
김유
놀이처럼 동화를 쓰고 가끔은 돌멩이나 천에 그림 낙서를 합니다. 그동안 동화책 [내 이름은 구구 스니커즈], [겁보 만보], [라면 먹는 개], [읽거나 말거나 마음대로 도서관], [안읽어 씨 가족과 책 요리점], [대단한 콧구멍], [친구가 안 되는 99가지 방법], 손편지 책 [걱정 먹는 우체통], [걱정 먹는 도서관]을 냈습니다.
   내 이름은 구구 스니커즈 | 김유 | 창비
   라면 먹는 개 | 김유 | 책읽는곰
   친구가 안 되는 99가지 방법 | 김유 | 푸른숲주니어
   아직도 같이 삽니다 | 김유 | 웃는돌고래
   귀 큰 토끼의 고민 상담소 | 김유 | 시공주니어

그림
최미란
대학에서 산업디자인을 공부한 뒤 그래픽 디자이너로 일했습니다. 이후 대학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하고, 현재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작품으로 《집, 잘 가꾸는 법》이 있고, <병구는 600살> 시리즈, 〈삼백이의 칠일장〉 시리즈, 《초딩의 품격》, 《쉬는 시간에 똥 싸기 싫어》, 《글자동물원》, 《슈퍼 히어로의 똥 닦는 법》 등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세밀화로 그린 보리 아기그림책 8: 물고기와 갯벌 동물 | 최미란 | 보리
   저승사자에게 잡혀간 호랑이 | 최미란 | 사계절
   손에 잡히는 사회 교과서 10: 관혼상제 | 최미란 | 길벗스쿨
   돌로 지은 절 석굴암 | 최미란 | 웅진주니어
   조선의 마지막 홍길동을 꿈꾼 의적 활빈당 | 최미란 | 한솔수북
   국어 시간이 기다려지는 우리 문학 이야기 | 최미란 | 휴머니스트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이말리 수사대 미션 1: 선생님의 정체를 밝혀라 | 이혜정 | 책읽는곰
내 이름은 짐달라마시커미시카다 | 장미란,미셸 페레이라 | 책읽는곰
꽁꽁꽁 캠핑(빅북) | 윤정주 | 책읽는곰
거짓말이 뿡뿡, 고무 장갑!(빅북) | 유설화 | 책읽는곰
또 만나요, 달평 씨 | 신민재 | 책읽는곰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