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그림책

평점 :
10.0
(평가 8명)
펼쳐보기
눈을 감아 보렴! (원제:Cierra Los Ojos)
정가 14,000원
판매가 12,600원 (10% , 1,400원)
I-포인트 7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그림책
저자 빅토리아 페레스 에스크리바 , 빅토리아 페레스 에스크리바 ( 역자 : 조수진, 조수진 / 그림 : 클라우디아 라누치 )
출판사/발행일 한울림스페셜 / 2016.11.05
페이지 수 32 page
ISBN 9788993143546
상품코드 260947930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그림책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창작동화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그림책  > 한국그림책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3~4학년  > 그림책  > 한국그림책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3~4학년  > 창작동화  > 한국창작동화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그림책  > 한국그림책

 
늘보 씨, 집을 나서다 13,500원 (10%)
누나에겐 혼자만의 세상이 있어 10,800원 (10%)
눈을 감아 보렴! 12,600원 (10%)
같이 놀자, 루이! 15,300원 (10%)
창밖으로 나갈 용기 13,500원 (10%)
          
 

 
책내용
여러분이 세상을 보는 방법은 몇 가지인가요? 우리가 보이는 대로 믿는 것과 다른 감각으로 느끼는 세상은 얼마나 다른 것일까요? 생각해 보세요. 거꾸로 매달려 있을 때도 세상은 같아 보이나요? 깜깜한 밤중에는요? 비가 내릴 때는 어떤가요? 이 세상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 세상은 모두 같아 보일까요? 여기, 시각장애를 가진 한 아이가 바라보는 세상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그 아이에게 나무는 잎사귀가 많이 달린 키 큰 식물이 아니라 ‘땅에서 뻗어 나와 노래하는 큰 막대기’입니다. 시계는 시간을 알려 주는 물건이 아니라 ‘심장을 가진 작은 나무 상자’이고, 비누는 ‘닳아 없어지는 향기 좋은 돌’이며, 전구는 ‘부드럽지만 정말 뜨겁고 조그만 공’입니다. 이 아이는 동생에게 세상의 모든 것을 눈으로만 보지 말라고 이야기합니다. 마음으로 느끼고, 코로 맡고, 귀를 듣고, 손으로 만져보라고 이야기하지요. 동생은 형이 왜 그러는지 도무지 이해할 수 없습니다. 엄마는 동생에게 부드럽게 말합니다. “형이 왜 그런지 정말 알고 싶니? 그럼… 눈을 감아 보렴.” 그림책의 마지막에는 눈을 감으면서 동시에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수많은 감각들을 무지개 색으로 표현하며 우리에게 잔잔한 감동을 느끼게 합니다. 형과 동생의 짧은 대화를 통해, 세상은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라는 깨달음을 자연스럽게 전달해 줍니다. 더불어 장애가 있어도 얼마든지 세상을 자신의 시선으로 바라보고 느낄 수 있다는 점을 알게 합니다. 바로 ‘다름’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가장 아름다운 지점입니다. 이 책은 단순히 시각장애를 가지고 있어 보지 못하는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데서 그치지 않습니다. 눈이 보이지 않거나, 귀가 들리지 않는 것은 각자 처한 상황이 다른 것일 뿐입니다. 오히려 세상을 어떤 마음으로, 어떤 시선으로 바라보느냐에 따라 자신의 삶을 살아내는 방법은 완전히 달라질 것입니다. 이 책은 우리에게 온 몸의 감각뿐만 아니라 마음의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전해 주는 그림책입니다.
목차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저자
빅토리아 페레스 에스크리바
스페인의 발렌시아에서 태어났고, 지금은 마드리드에서 살고 있다. 스페인의 대표적인 동화작가로 활동하면서 어린이들이 꿈꾸는 새로움과 자유로움을 동화책에 담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옛날에, 베네치아가 없었을 때], [에잇!], [다른 사람], [엄마가 골무에 들어갔어요] 등이 있다.
빅토리아 페레스 에스크리바

역자
조수진
중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 교사입니다. 건축가 가우디와 스페인어가 좋아 대학에서는 스페인어를 공부했습니다. 대학 시절 인권동아리 '휴머니즘' 활동을 하면서 우리 사회 다양한 소수자들의 삶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 학교에서 장애 학생들과 비장애 학생들이 함께 배우고 생활하는 통합교육을 경험하면서 장애 인권에 관심을 갖고 활동하고 있습니다. 시각장애를 가진 형과 동생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모두와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으로 이 책을 옮겼습니다.
조수진

그림
클라우디아 라누치
이탈리아 로마에서 태어났고, 지금은 스페인 마드리드에 살면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2004년에 '알리칸테 국제 어린이 도서 일러스트 상'을 받았으며, 2006년에 스페인 출판사에서 수여하는 최고 권위 있는 상인 '아펠레스 메스트레스 상'을 받았습니다. 우리나라에 소개된 작품으로 [눈을 감아 보렴!] [아빠와 담배 파이프] 등이 있습니다.
   용도 바이올리니스트가 될 수 있나요? | 클라우디아 라누치 | 책속물고기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그림책 읽는 나는, 특수학교 교사입니다 | 공진하 | 한울림스페셜
뒤바뀐 세계 | 김현아 | 한울림스페셜
그래도 괜찮아 마을에서 온 나는 행복한 사람입니다 | 남진희,안드레스 게레로 | 한울림스페셜
코코는 고구마고구마해 | 전해숙 | 한울림스페셜
창밖으로 나갈 용기 | 이난아,괵닐 외즈쾨크,제이훈 쉔 | 한울림스페셜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