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3~4학년
>
창작동화

평점 :
10.0
(평가 6명)
펼쳐보기
알렙이 알렙에게
정가 13,000원
판매가 11,700원 (10% , 1,300원)
I-포인트 65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창작동화
저자 최영희 ( 그림 : PJ. KIM )
출판사/발행일 해와나무 / 2018.01.10
페이지 수 192 page
ISBN 9788962681710
상품코드 277739487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3~4학년  > 창작동화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5~6학년  > 창작동화  > 한국창작동화

 
녹우천 요괴 야시장 13,500원 (10%)
9.0의 비밀 11,700원 (10%)
우리 할머니는 사이보그 11,700원 (10%)
환상 책방 시리즈 세트 117,900원 (10%)
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 9,000원 (10%)
          
 

 
책내용
믿고 보는 작가 최영희의 SF 신작 동화! 인공지능 로봇에게 맡긴 인간의 운명은 어떻게 될 것인가! 어린이와 청소년 문학 분야에서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최영희 작가가 초등 고학년들을 위한 SF 신작 동화를 출간했다. 최영희 작가는 짧은 기간 동안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했고, 제1회 한낙원과학소설상과 2016 SF어워드 우수상을 수상할 만큼 두루 실력을 인정받은 작가이다. 전쟁과 핵폭발로 파괴된 지구의 미래는 어떤 모습일까? 살아남은 사람이 있었다면 그들은 어떻게 되었을까? 사람들은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 인공지능에게 시스템을 맡기지만 결국 인공지능 때문에 인간은 또다시 위기에 처한다. 최영희 작가는 특유의 상상력과 촘촘한 구성력으로 어린이 독자들을 미래 세계로 초대한다. 한 편의 영화처럼 박진감 있게 펼쳐지는 이야기는, 역시 최영희 작가!라는 감탄과 함께 올더스 헉슬리의 SF 고전 명작 <멋진 신세계>를 연상시킬 만큼 흥미진진하게 전개된다. 마지막 지구인들이 택한 행성 ‘테라’에서 벌어지는 이 이야기는, 최근 SF와 판타지 장르 화가로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피제이 김의 환상적인 그림과 함께 더욱 상상력을 자극한다.
목차
1. 알렙―11|2. 피트―19|3. 마마의 벽―29|4. 어떤 환영식―39|5. 메가테리오―51|6. 신호―58 |7. 침묵 속으로―68|8. 돌아갈 수 없는 길―75|9. 만약에―88|10. 다음 사람―97|11. 꿈의 그림자―109|12. 마지막 수호자―120 |13. 길잡이―129|14. 별―138|15. 추격―150|16. 테라의 땅―159|17. 알렙이 알렙을 만나면―167|18. 테라 사람―175|19. 약속의 노래―184|작가의 말…190
본문중에서
[22쪽] 복제 수정란이 고속 배양된다는 건 마마돔에서 아기가 탄생한다는 뜻이었다. 마마돔의 인구는 언제나 200명으로 정해져 있었다. 그래서 누가 병이나 사고로 죽으면, 마마가 복제 수정란을 고속 배양했다. 알렙이 죽으면 알렙의 복제 수정란을 고속 배양하고 피트가 죽으면 피트의 복제 수정란을 배양하는 식이었다. 이름도 똑같았다. 알렙의 복제 수정란이 아기가 되면, 그 아기의 이름도 알렙이었다. [34쪽] ‘마마의 벽’ 너머에 있는 지식은 마마만의 것이었다. 인간이 감당하기에는 너무 난해하고 위험한 지식들을 마마가 대신 관리한다고 했다. [108쪽] ‘머지않아 마마는 저를 반역자라 부르겠죠? 하지만 저는 인간에 대해, 테라 행성에 대해 알고 싶을 뿐이에요. 마마의 벽에 가로막힌 채, 시간의 노래만 부르며 사는 건 이제 싫어요. 약속의 노래를 알아 버렸거든요. 마마돔을 떠나 빛의 딸 알렙을 만나러 갈 거예요. 잘 있어요, 마마.’ [108쪽] 그때였다. 난데없는 그림자가 다가서는가 싶더니 동글동글한 발가락이 알렙의 눈에 들어왔다. 털이나 비늘로 뒤덮이지도 않았고, 우주복 부츠가 아니라 굽이 없는 샌들을 신은 발. 알렙은 천천히 고개를 들어다. 발의 주인은 키가 몹시 큰 여자였다.

저자
최영희
별이 잘 보이는 시골에서 자랐습니다. 먼 우주의 외계 생명체를 상상하고 이름 짓는 걸 좋아합니다. 제8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제1회 한낙원과학소설상, 2016 SF어워드 우수상, 교보스토리공모전 우수상을 받았고,《인간만 골라골라 풀》《슈퍼 깜장봉지》《안녕, 베타》등의 책을 썼습니다.
   불안의 주파수 | 최영희 | 문학동네
   너만 모르는 엔딩 | 최영희 | 사계절
   굿바이 6학년 | 최영희 | 위즈덤하우스
   현아의 장풍 | 최영희 | 북멘토
   우주의 집 | 최영희 | 사계절

그림
PJ. KIM
1979년생으로 영상디자인을 전공했습니다. 2002년 <고양이>로 ‘춘천 국제 애니메이션 영화제’에서 단편 부분 최우수 감독상을 수상하며 데뷔했습니다. 2008년 개인전 ‘일상다반사 展’을 통해 일러스트 작업을 시작했으며, 현재 다수의 그림책과 만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SF와 판타지 장르의 최근 작품들은 독특한 세계관으로 주목 받고 있습니다. 이 책은 PJ.KIM 이 그린 첫 어린이 SF 동화이다.
   앨먼과 데이지 | PJ. KIM | 온북
   괴물의 숲 | PJ. KIM | 해와나무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나는 단단한 아이 | 정예란,김정은 | 해와나무
돈잘노법: 돈 없이 잘 노는 법 | 시미씨 | 해와나무
녹우천 요괴 야시장 | 하루치,이혜령 | 해와나무
이야기 반짝 시리즈 세트 | 이귤희,이금이,이묘신 | 해와나무
공룡 편의점 | 강은옥,이혜원 | 해와나무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