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그림책

펼쳐보기
큰 기와집의 오래된 소원 : 여덟 살에 처음 만나는 6 25 전쟁 이야기
정가 12,000원
판매가 10,800원 (10% , 1,200원)
I-포인트 6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그림책
저자 이규희 ( 그림 : 김종민 )
출판사/발행일 키위북스 / 2011.06.10
페이지 수 48 page
ISBN 9788996483168
상품코드 208365660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그림책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1~2학년  > 역사/인물
 대량구매홈  > 아동  > 한국사  > 저학년

 
책내용
6.25를 알고 있나요? 우리 역사에서 6월은 결코 지울 수 없는 상처를 남긴 달입니다. 그 상처는 아직 아물지 않았으며, 지금도 여전히 그로 인해 아픈 사람들이 있습니다. 60여 년 전, 이 땅을 잿더미로 만들었던 참혹한 전쟁, 수많은 사람의 목숨을 앗아간 슬픈 전쟁, 6.25 때문입니다. 그러나 6.25 전쟁은 점점 우리들의 기억에서 멀어지고 있습니다. 심지어 우리나라 초등학생의 35.1%는 6.25 전쟁을 북침으로 알고 있고, 50.7%는 조선시대에 일어난 까마득히 먼 과거의 역사로 생각한다고 합니다. 초등학생들뿐 아니라 청소년, 성인들도 6.25 전쟁에 대해 제대로 알지 못하거나 잊고 있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2010년의 천안함 사건이나 연평도 포격에서 본 것처럼 전쟁의 위험은 이 시간에도 우리 곁에 여전히 도사리고 있습니다. 전쟁은 우리와 상관없는 먼 나라의 이야기나 영화, 인터넷 게임 등에서 나오는 상상 속의 일이 아니라 바로 이 땅에서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일입니다. 1950년 6월 25일, 이 땅에서 벌어졌던 전쟁이 끝난 것이 아니라 아직도 진행 중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6.25 전쟁은 쉽게 잊어서는 안 되는 우리의 아픈 역사이자 자라나는 세대가 꼭 기억해야 할 역사이며, 다시는 일어나서는 안 될 비극입니다. 비극의 역사가 되풀이되지 않기 위해서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이 땅 위에서 60여 년 전에 일어났던 그 아픈 과거를 생생히 기억하는 일일 것입니다. 특히 남과 북은 언젠가 통일을 이루어야 할 하나의 민족이기에 미래 통일의 주역이 될 아이들에게 6.25 전쟁을 기억하게 하는 일은 더욱 필요한 일입니다. 이 책은 6.25 전쟁을 온몸으로 겪어 낸 사람, 그때의 아픔과 고통을 아직도 겪고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통해 전쟁을 경험하지 못한 오늘의 아이들이 6.25 전쟁의 참상을 알고 기억하며, 나아가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깨닫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았습니다. 미루, 정아, 큰 기와집 그리고 우리 모두의 오래된 소원 <큰 기와집의 오래된 소원>은 6.25 전쟁에 휘말린 한 가족의 아픔과 비극을 그들이 살던 큰 기와집의 시선을 통해 담담하고 깊이 있게 그려 낸 이야기입니다. 1950년 6월 25일, 갑자기 일어난 전쟁으로 인해 미루네 가족의 평화로운 삶은 산산조각이 납니다. 북쪽 사람들을 피해 가족을 떠난 아버지는 결국 북쪽으로 끌려가고, 빨간 완장을 찬 사람들에게 끌려간 할아버지는 모진 고문으로 목숨을 잃습니다. 가족처럼 함께 살았던 덕보 아저씨마저 폭격으로 목숨을 잃게 됩니다. 남겨진 미루와 동생 정아, 어머니와 할머니는 결국 살던 집을 떠나 남쪽으로 피난을 갑니다. 큰 기와집은 밀고 밀리는 전쟁의 참상을 온몸으로 견뎌 내고 지켜보며 가족들을 기다립니다. 마침내 전쟁이 끝나고 그들은 집으로 돌아왔지만 북쪽으로 끌려간 아버지는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아버지는 언제쯤 돌아오실까요? 돌아오지 않는 아버지를 향한 그들의 오래된 소원은 언제쯤 이루어질까요? 미루와 정아, 그리고 큰 기와집의 오래된 소원은 6.25 전쟁으로 인해 가족과 헤어진 모든 사람들의 소원이기도 할 것입니다. 그들의 마음은 담장 너머로 아버지를 기다리는 미루와 정아의 간절한 마음과 같을 것입니다. 집을 떠난 가족이 죽었는지 살았는지도 모른 채 60여 년을 애타게 기다리고 있는 사람들, 만날 수 없는 가족을 향한 끝없는 그리움과 기다림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는 사람들. 그들의 오래된 소원을 그들의 것으로만 여겨서는 안 될 것입니다. 작가의 바람처럼 제발, 그들의 기다림이 끝났으면 합니다. 그들이 오래된 소원을 이루는 날이 빨리 왔으면 합니다. 그리고 이 책이 아이들에게 6.25 전쟁을 기억하며, 전쟁으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모든 이들의 아픔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목차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저자
이규희
소년중앙문학상에 <연꽃등>이 당선되면서 본격적인 동화 작가의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세종아동문학상, 이주홍문학상, 방정환문학상, 윤석중문학상 등을 받았습니다.
그동안 《기미년 태극기 특공대!》, 《독립군 소녀 해주》, 《모래시계가 된 위안부 할머니》, 《할머니의 수요일》, 《조지 할아버지의 6·25》, 《큰 기와집의 오래된 소원》, 《어린 임금의 눈물》, 《왕비의 붉은 치마》, 《두 나무》, 《김갑순 할머니를 찾습니다!》, 《악플 전쟁》 등 많은 동화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우리의 역사와 문화, 꿈과 희망을 전하는 일을 해오고 있습니다.
   해와 달이 된 오누이(까치호랑이 3) | 이규희 | 보림
   모래시계가 된 위안부 할머니 | 이규희 | 푸른책들
   잠들기 전 엄마 아빠가 들려주는 이솝 이야기 | 이규희 | 지경사
   난 울보딱지가 아니야 | 이규희 | 알라딘북스
   유행어보다 재치있는 우리 100대 속담 | 이규희 | 삼성출판사
   9월에 읽는 이야기 | 이규희 | 기탄교육

그림
김종민
학부에서 철학을 전공하고 한국일러스트레이션학교와 대학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하였다. 판타지가 가득한 그림을 좋아하고, 그림을 통해 마음과 마음이, 상상과 상상이, 사랑과 사랑이 이어지길 바라며 미소와 눈물이 담긴 삶의 정원을 보여 주는 작업을 꾸준히 하고 있다. 그린 책으로는 [소 찾는 아이], [출동 119 우리가 간다], [워낭소리], [큰 기와집의 오래된 정원], [섬집아기], [최척전], [서유기 1, 2, 3] 등이 있다.
   소 찾는 아이 | 김종민 | 사계절
   달라도 괜찮아 | 김종민 | 열린어린이
   마주보는 한국사 교실 1: 우리 역사의 새벽이 열리다 | 김종민 | 웅진주니어
   호랑이 처녀의 사랑 | 김종민 | 사계절
   최척전 | 김종민 | 창비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야구부 주장 강나래 | 허윤,오하나 | 키위북스
모드락숲의 선물 | 이보경,이보경 | 키위북스
우적우적 먹으면 아주 맛있겠다 | 미야니시 타츠야(宮西達也),김수정 | 키위북스
빨간 늑대 | 마가렛 섀넌,용희진,마가렛 섀넌 | 키위북스
엄청 작아 많아 빨라! | 이동주,이경석 | 키위북스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미르 | 지오반니 만나,라우라 마나레시,나선희 | 책빛
바다로 간 수박 | 김이삭,이효선 | 푸른사상
무궁화 할머니와 파랑새 | 이유진,박상재 | 나한기획
동행 | 우유수염,우유수염 | 단비어린이
벌집이 너무 좁아! | 안드레스 피 안드레우,유아가다,킴 아마테 | 고래이야기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