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5~6학년
>
역사/인물

펼쳐보기
허준 : 세계 최초로 성홍열을 치료한 조선 의사
정가 10,000원
판매가 9,000원 (10% , 1,000원)
I-포인트 5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역사/인물
저자 박석준
출판사/발행일 다섯수레 / 2013.04.15
페이지 수 152 page
ISBN 9788974783785
상품코드 212228594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5~6학년  > 역사/인물
 대량구매홈  > 아동  > 한국사  > 고학년

나운규 9,000원 (10%)
허준 9,000원 (10%)
이중섭 9,000원 (10%)
박지원: 새 세상을 설계한 지식인 9,000원 (10%)
우장춘: 종의 합성을 밝힌 과학 휴머니스트 9,000원 (10%)
        
 

 
책내용
도서출판 다섯수레의 ‘살아 있는 역사 인물’ 시리즈는 우리 역사에 큰 획을 그은 다양한 분야의 인물을 통해, 그들이 남긴 의미를 새롭게 조명해 보는 역사 인물 평전입니다. 《동의보감》으로 새롭게 태어난 조선 의사 허준 이야기 우리가 허준에 대해 알고 있는 많은 것은 소설과 드라마에 바탕을 두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 내용 중에는 사실과 다른 부분이 많습니다. 이런 문제가 생긴 것은 허준에 관한 기록이 많지 않기 때문입니다. 허준은 서자였고, 오늘날과 달리 좋은 대우를 받지 못한 의사였기에 기록이 적은 것은 당연할 수 있지만 오늘날의 관점에서 없던 일까지 지어내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이 책은 《동의보감》'내경편'과 '외형편'을 우리말로 오롯이 번역한 바 있는 저자가 《동의보감》 출간 400주년을 맞아 청소년의 눈높이로 인간 허준의 면모를 제대로 들여다본 인물 보고서입니다. 허준은 의학 서적 최초로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동의보감》을 펴냈을 뿐만 아니라 세계 의학사에서 매우 중요한 일을 했습니다. 허준이 성홍열을 치료한 1613년은, 영국 의사 시드넘이 성홍열에 대한 기록을 남긴 1676년보다 60년이나 앞섭니다. 허준은 성홍열의 증상뿐만 아니라 원인과 치료법, 예방법까지 기록해 놓았습니다. 이것은 세계 전염병 역사에서 획기적인 사건입니다. 이외에도 허준은 의학 서적을 정리하고, 의학을 대중화하는 데 큰 업적을 남겼습니다. 허준이 살아온 과정을 보면 참으로 집념에 가득 찬 삶이었습니다. 당시 조선에서는 두창이나 성홍열에 걸리면 귀신의 소행이라고 여기며 치료하지 않고 굿을 하는 것이 관례였습니다. 의사들마저 전염될까 봐 손을 대지 않는 위험한 병이었는데, 허준은 전염병이 유행하는 곳에 가서 환자들을 살피고 치료했습니다. 이는 의사로서의 책임감만이 아니라 백성을 사랑하는 마음이 없이는 불가능한 일입니다. 바로 이런 점 때문에 조선 시대를 살다 간 의사 허준을 오늘날 다시 돌아보게 됩니다. 우리는 이 책에서 보여 주는 허준의 진짜 삶과 학문, 의술을 통해 그의 집념과 애민정신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동의보감》의 구성과 특징을 자세하게 살펴보면서 역사적 가치를 다시 한 번 깨달을 것입니다. 신분의 한계를 넘어 의원을 길을 택하다 허준은 1539년 아버지 허론과 어머니 영광 김씨 사이에서 서자로 태어납니다. 서자라는 신분 제약으로 문관이나 무관이 아닌 의원의 길을 선택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허준의 집안은 아버지 허론을 비롯해 대대로 무사가 배출된 집안이지만 뛰어난 의사가 많았고, 어머니 집안에도 김안국처럼 의학에 조예가 깊은 이들이 있어 허준이 의원의 길을 택하는 데 집안의 분위기가 크게 영향을 미쳤습니다. 허준이 누구에게 의학을 배웠는지는 알 수 없지만 당시의 전통대로 그의 외가인 전라도를 중심으로 교육이 이루어졌고 이후 20대 초반 한양으로 올라와 본격적으로 진료를 시작합니다. 한양에 올라와 진료를 하던 허준은 유희춘의 집을 드나들며 유희춘 가족은 물론이고 친척의 건강을 돌보게 됩니다. 이 과정에서 유희춘은 허준의 실력을 확인하고 그의 사람됨을 신뢰하게 되어 내의원에 천거합니다. 유희춘은 경연관으로 경사 강론을 할 정도로 학식이 높았고 선조의 신임을 받고 있었기에 허준을 천거할 수 있었습니다. 《동의보감》 편찬에 나서다 백성의 건강은 일차적으로 나라의 책임이고 비용도 나라가 부담했습니다. 그래서 조선 시대 왕들은 의학에 관심이 컸습니다. 특히 선조는 의학에 조예가 깊어 웬만한 의원보다 의학 지식이 깊었습니다. 그런데 선조 때는 흉년이 자주 들고 전염병까지 돌아 백성들의 건강 상태가 매우 나빴습니다. 두창도 자주 돌았고 《동의보감》을 편찬하라고 명한 1596년에는 학질까지 돌았습니다. 또한 중국식 의학에 우리 몸을 맡기는 것을 벗어나기 위해 우리 실정에 맞는 새로운 의서가 절실하게 필요했습니다. 선조는 광해군의 두창을 치료하는 과정에서 허준의 됨됨이를 알아봤습니다. 또한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사대부 관료들은 제 살길을 찾아 도망갔지만 허준은 피난길에 동행하여 끝까지 선조를 보필해 두터운 신임을 받게 됩니다. 이에 선조는 허준에게 친히 새로운 의서를 편찬하라고 명하면서 조리(調理)와 양생(養生)의 중요성을 언급합니다. 사람이 병에 걸리는 것은 조리와 양생의 잘못에서 생기는 것이므로 수양이 먼저이고 약물은 그다음이라고 이야기하면서, 새로운 의서는 조리와 양생을 위주로 하고, 일반 백성도 알기 쉽게 우리나라에서 나는 향약(鄕藥) 이름을 같이 쓰라고 명합니다. 이는 건강 주권과 의약품 주권에 대해 언급한 것으로, 백성들 개인의 양생을 중요하게 생각하면서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약재를 이용해 값싸고 편리하게 병을 치료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한 것입니다. 《동의보감》에 의학의 모든 것을 담다 《동의보감》은 우리나라 의서인 《의방유취》, 《향약집성방》, 《의림촬요》를 비롯한 230여 종의 의서를 참고해 편찬되었습니다. 허준은 정유재란과 선조 승하의 책임을 져 유배되는 와중에도 집필의 열정을 놓지 않고 1610년에 《동의보감》을 완성하여 3년 후인 1613년 세상에 내놓았습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중국에 맞서 우리의 독자적인 의학 체계를 만들었다는 자부심과 당시까지 동양의학의 모든 것을 담은 보물이라는 데 의미가 큽니다. 또한 우리 땅에서 나는 향약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그 이용을 강조해 자신의 몸을 스스로 돌볼 수 있게 한 점이 돋보입니다. 다양한 국내외 의서를 참고하여 편찬해 임상의에게 유용하게 이용되며, 중국과 일본에까지 전해져 동아시아 의학 발전에 커다란 영향력을 행사했습니다. 이에 유네스코는 《동의보감》을 의학서적으로는 세계 최초로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하며 그 가치를 인정했습니다. 시대를 초월한 《동의보감》을 펴낸 조선 의사 허준, 전설이 되다 인간의 한계를 넘어 집념 어린 노력을 한 사람, 사회의 편견을 뛰어넘는 용기를 가진 사람, 어떤 위험에도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려는 의지를 굽히지 않은 사람, 주위의 비난과 노년의 유배라는 난관을 꿋꿋하게 헤쳐 나간 사람, 죽음을 무릅쓰고 환자를 치료한 사람, 허준은 1615년 11월 77세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400년 전에 만들어진 의서가 오늘날에도 여전히 빛나는 이유는 어떠한 어려움에도 굴하지 않고 자신의 임무를 수행한 허준의 노력이 바탕에 있기 때문입니다. 허준과 《동의보감》의 정신을 오늘날 되살리는 것은 우리의 몫입니다.
목차
이 책의 독자에게 서자로 태어나다 의학을 택하다 이야기 속 이야기 : 조선 시대의 기록 문화 한양 생활을 시작하다 유희춘의 신임을 얻다 서른에 내의원에 들어가다 이야기 속 이야기 : 조선 시대의 의료 제도 특별한 스승, 노수신을 만나다 선조에게 책을 하사받다 이야기 속 이야기 : 맥이란 무엇인가? 험난한 정치 속에서 자신의 길을 가다 두창의 명의가 되다 선조의 병을 고치다 동의보감 편찬의 소임을 맡다 의주로 피난 가다 이야기 속 이야기 : 허준과 양예수에 대한 전설 한양으로 돌아오다 본격적으로 동의보감 편찬에 나서다 동의보감 의학의 모든 것을 담다 동의보감 의학 서정 최초로 세계기록유산이 되더 동의보감의 핵심은 정기신이다 동의보감은 사람 중심으로 구성되었다 이야기 속 이야기 : 동의보감과 민간요법 전염병의 전문가로 우뚝 서다 이야기 속 이야기 : 전염병은 언제 어떻게 생기는가 허준 전설이 되다 허준의 발자취

저자
박석준
서강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3대째 내려오는 집안의 가업을 이으려 대전대 한의예과에 다시 입학하여 한의학을 공부했습니다. 한의학과 철학을 결합하기 위해 동의과학연구소를 만들어 운영하면서 동양철학을 공부하는 한편 동의보감을 집중 연구하고 있습니다.
호서대학교 생명과학학부 교수, 대구한의대 한의과대학 교수를 역임했으며, 현재 동의과학연구소 소장, 고전아카데미 원장, 양재동일한의원 원장으로서 한의학의 현대화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습니다.
주요 저서로는 동의과학연구소에서 새로 번역하고 해설을 붙인《동의보감 : 내경편》, 《동의보감 : 외경편》, 《몸―머리는 하늘 발은 땅》 등이 있고, 공저로는 《동양을 위하여, 동양을 넘어서》, 《몸》 등이 있습니다.
   몸:머리는 하늘 발은 땅 | 박석준 | 소나무
   허준 | 박석준 | 씽크하우스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아는 만큼 보이는 동물 500 | 오지현,클레어 히버트 | 다섯수레
뚝딱! 과학이 쉬워지는 실험레시피 | 토머스 캐버넌,김아림 | 다섯수레
팔랑 나비 휘휘 폭풍 | 윤구병,윤나래 | 다섯수레
아는 만큼 보이는 우주 500 | 서나연,앤 루니 | 다섯수레
세상 곳곳 수학 쏙쏙 | 이경아,팀 콜린스 | 다섯수레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교양으로 읽는 용선생 세계사 14: 제2차 세계 대전과 냉전의 시작 | 차윤석,김선빈, 김선혜, 박병익, 장유영 (구성), 정지윤 (구성) | 사회평론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