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과학/수학/환경

펼쳐보기
장영실의 생각실험실: 해시계와 물시계
정가 12,000원
판매가 10,800원 (10% , 1,200원)
I-포인트 6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과학/수학/환경
저자 송은영 ( 그림 : 오승만 )
출판사/발행일 해나무 / 2017.09.05
페이지 수 176 page
ISBN 9788956058139
상품코드 269117657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과학/수학/환경
 대량구매홈  > 아동  > 한국사

이순신의 생각실험실: 거북선 10,800원 (10%)
장영실의 생각실험실: 해시계와 물시계 10,800원 (10%)
세종대왕의 생각실험실: 훈민정음 10,800원 (10%)
        
 

 
책내용
조선 시대 최고의 과학자 장영실의 머릿속으로! 해시계와 물시계에 숨겨진 천재적인 아이디어 독창적인 조선의 발명품, 해시계 앙부일구와 물시계 자격루 해시계 ‘앙부일구’와 물시계 ‘자격루’는 어떤 과정을 통해 만들어졌을까? 『장영실의 생각실험실 : 해시계와 물시계』는 장영실의 머릿속으로 들어가 앙부일구와 자격루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생각실험이라는 방식으로 찬찬히 따라가 보는 어린이 교양도서이다. 조선 시대의 과학자 장영실은 세종대왕의 명을 받아 해시계와 물시계를 만들었는데, 그가 만든 해시계 ‘앙부일구’는 시각과 절기를 동시에 알 수 있는 세계 최초의 해시계였으며, 물시계 ‘자격루’는 우리나라 최초의 자동 물시계였다. 앙구일부와 자격루는 둘 다 매우 특색 있는 모양을 지녔으며, 세계적으로 아주 뛰어나고 독창적인 시계였다. 장영실의 ‘앙부일구’는 시각뿐 아니라 절기까지 알려주는 전례 없는 해시계였다. 그러면 장영실은 어떻게 해시계를 통해 절기를 알 수 있게 했을까? 이 부분에서 장영실의 천재성을 엿볼 수 있는데, 장영실은 평평한 모양의 해시계를 과감히 던져버리고, 해시계를 오목한 모양으로 만들었다. ‘앙부일구(仰釜日晷)’는 ‘가마솥을 닮은 해시계’라는 뜻이다. 그리고 이렇게 해시계를 오목한 가마솥 모양(반구형)으로 만듦에 따라, 하지에서부터 동지까지 그 그림자를 보는 만으로도 절기를 알 수 있게 되었다. 만약 장영실이 평평한 모양의 해시계를 고집했다면, 앙부일구와 같은 독보적인 해시계는 이 세상에 나타나지 못했을 것이다. 즉, 발상을 전환해 해시계를 오목한 모양으로 만들자, 해시계에서 하지 때의 그림자는 가장 긴 궤적을 그리고, 동지 때의 그림자는 가장 짧은 궤적을 그리게 되었다. 장영실이 만든 자격루는 북과 종과 징 소리로 시각을 알려주는 우리나라 최초의 자동 물시계였다. 장영실은 자격루의 ‘물을 받는 항아리’로 물이 규칙적으로 떨어지게끔 했을 뿐 아니라, 구슬이 떨어질 때의 힘(에너지)을 이용해 매 시각마다 나무인형이 북과 종과 징을 치게끔 했다. 장영실이 만든 자격루의 독창성은 항아리의 개수를 늘리고 구슬을 사용한 데서 엿볼 수 있다.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장영실은 물을 받는 항아리(수수호) 1개와 물을 떨어뜨려주는 항아리(작은파수호, 큰파수호) 2개를 만든 다음, 큰파수호에서 작은파수호로, 작은파수호에서 수수호로 물을 떨어뜨리는 식으로 물시계를 만들었다. 일정한 시간 동안 일정한 물이 수수호로 들어오도록 관의 길이과 두께, 설치 각도를 정교하게 고안했다. 더 나아가 장영실은 파격적으로, 이러한 물시계를 쌍으로 만들었는데, 수수호 1개, 파수호 2개로 만들어진 물시계 옆에 똑같은 물시계를 나란히 놓았다. 이는 물이 가득 찬 수수호에서 물을 빼낼 때에는 시간을 재기 어려우므로, 수수호에서 물을 빼낼 때 시간을 잴 수 있는 물시계를 하나 더 만든 것이다. 이뿐 아니라, 장영실은 매 시각마다 물시계의 나무인형이 북과 종과 징을 칠 수 있도록, 구슬을 동력으로 이용하는 놀라운 해결책을 생각해낸다. 떨어지는 구슬의 위치에너지와 구르는 구슬의 운동에너지가 나무인형에게 전해져, 나무인형이 북과 종과 징을 치게 만들었던 것이다. 이 방식을 통해 자격루는 사람의 손을 빌리지 않고도 시각을 자동으로 알려주는 조선 시대 최초의 자동 물시계가 되었다. 이처럼 이 책은 장영실의 머릿속으로 들어가 해시계 앙부일구와 물시계 자격루의 창조 과정을 생각실험으로 한 조각 한 조각 끼워 맞춰 나가는 책이다. 이 책과 함께 장영실의 머릿속으로 들어가 해시계와 물시계를 만들어본 어린이들은 조선 시대 최고의 과학자 장영실의 천재성을 그 누구보다도 생생하게 느끼게 될 것이다. ■ 장영실(蔣英實, 1390년 ~ 1450년으로 추정)은 누구일까요? 조선 시대 최고의 과학자 장영실은 천민이었어요. 아버지는 원나라 사람이었고 어머니는 동래현의 기생이었어요. 조선 시대는 부모 중 한 사람이라도 천민이면 자식도 천민이 되는 시대여서, 장영실은 관청의 노비가 되었어요. 그런데 참으로 다행스럽게도, 하나둘 장영실의 천재성을 알아보는 사람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어요. 장영실은 한양에 올라와 궁중에서 일하게 되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세종대왕의 눈에 띄게 되었어요. 세종대왕은 장영실의 남다른 재주를 아껴서 그를 중국으로 파견하기도 했어요. 세종대왕의 총애를 듬뿍 받은 장영실은 해시계 ‘앙부일구’, 물시계 ‘자격루’, 천문관측기 ‘혼천의’, 강우량 측정기 ‘측우기’ 등 아주 뛰어난 발명품을 하나씩 만들어 내기 시작했어요. 정말 하나같이 탁월한 발명품들이었어요. 장영실은 이같이 빛나는 업적을 인정받아 종3품 벼슬까지 올랐답니다.
목차
머리말 · 4 01. 세종대왕은 백성을 사랑했어요 세종대왕 시대엔 어떤 시계가 있었을까요? · 12 돌 한가운데에 막대기가 꽂혀 있어요 · 13 그림자의 위치로 시간을 알 수 있어요 · 20 세종대왕이 장영실을 불렀어요 · 22 02. 장영실이 해시계의 원리를 궁리해요 세종대왕이 해시계를 발명하라고 했어요 · 26 장영실이 해시계에 시각을 표시했어요 · 28 지평일구의 그림자를 따라가 보았어요 · 35 그림자의 길이가 짧아졌어요 · 38 그림자의 길이가 가장 짧아졌어요 · 40 정오와 자정은 이렇게 만들어졌어요 · 42 그림자의 방향이 반대가 되었어요 · 45 그림자가 대칭을 이루었어요 · 48 해시계의 원리를 깨달았어요 · 50 03. 장영실이 해시계를 만들었어요 1년은 24절기로 이루어져 있어요 · 54 하지는 낮이 길고 동지는 낮이 짧아요 · 56 하지 때보다 그림자가 더 길어져요 · 61 그림자가 점점 더 길어져요 · 64 장영실이 해시계에 12절기를 표시했어요 · 67 장영실이 해시계에 24절기를 표시했어요 · 70 장영실이 해시계를 완성했어요 · 75 장영실의 해시계를 사용해 봐요 · 78 장영실이 해시계의 모양을 완성했어요 · 83 그림으로 보는 해시계 · 90 04. 세종대왕은 더 완벽한 물시계를 원했어요 해시계만으로는 부족했어요 · 94 해가 져도 시간을 알고 싶었어요 · 96 물로 시간을 잴 수 있어요 · 98 자동 물시계를 발명하라고 했어요 · 102 05. 장영실이 물시계의 원리를 궁리해요 장영실이 수수호를 만들었어요 · 108 장영실이 파수호를 만들었어요 · 110 파수호의 물이 줄어들어요 · 114 장영실이 큰파수호를 만들었어요 · 117 06. 장영실이 물시계를 만들었어요 물이 누르는 힘에 따라 달라져요 · 124 빠른 물이냐, 느린 물이냐 · 128 물의 빠르기가 일정해야 해요 · 132 큰파수호와 작은파수호와 수수호가 있어요 · 135 07. 장영실이 자동 물시계를 만들었어요 물시계가 자동으로 움직이려면 · 142 물시계에 구슬을 이용했어요 · 146 방목을 어디에 놓을지 고민했어요 · 150 방목을 수수호 위에 올렸어요 · 153 물에 뜨는 부전을 만들었어요 · 156 수수호에 부전을 넣었어요 · 159 구슬이 떨어지면 나무인형의 팔이 움직여요 · 161 자동 물시계를 완성했어요 · 165 세종대왕이 크게 기뻐했어요 · 169 그림으로 보는 물시계 · 170 참고 문헌 · 172

저자
송은영
서울에서 태어나 고려대학교 물리학과와 동 대학원에서 원자핵 물리학을 전공했다. 1993년부터 과학을 알기 쉽게 풀어 쓴 작품을 꾸준히 발표해 왔으며, 과학 계몽에 도움이 되고자 열정을 가지고 일하고 있다. 그 동안 펴낸 책으로는 '교과서 밖에서 배우는 재미있는 물리상식', '교과서 밖에서 배우는 재미있는 수학상식', '중력이 뭐야', '과학공부 이렇게 하면 못할 리 없다', 'Mr. 퐁 과학에 빠지다', '과학 원리로 떠나는 창의력 여행', '24시 과학여행', '50년 전 지구에 온 외계인', '원리를 알면 과학이 쉽다', '원리를 알면 수학이 쉽다', '이야기 속 물리여행', '우주에 숨겨진 천문학 수수께끼', '우주 여행을 떠나 볼까요', '이런 궁리를 자꾸 하면 사고력이 좋아진다' 등이 있다. 1995년에는 과학을 소재로 한 장편 과학소설 '인과율' 을 선보였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이야기로 작품을 내보일 예정이다.1999년 제17회 한국 과학기술 도서상(저술 부문, 과학기술처 장관상)을 수상하였다.
   과학원리로 떠나는 창의력 여행 | 송은영 | 한울림
   에라토스테네스가 들려주는 지구 이야기 | 송은영 | 자음과모음
   아인슈타인의 생각 실험실 2 | 송은영 | 부키
   아인슈타인의 생각 실험실 1 | 송은영 | 부키
   초등 과학 교과서가 한눈에 보이는 과학 돋보기 | 송은영 | 계림북스
   교과서 밖에서 배우는 재미있는 수학상식 | 송은영 | 맑은창

그림
오승만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이자 카투니스트다. 한국출판미술대전 및 한일 만화공모전 등 여러 공모전에서 입상했다. 머리에 떠오른 재미난 생각들을 스케치하고 색칠하고 오리고 붙이는 것을 좋아한다. 《모닉의 홍차 가게》, 《세종대왕의 생각실험실》, 《장영실의 생각실험실》, 《이순신의 생각실험실》, 《초등학생을 위한 빅 히스토리》, 《의사를 꿈꾸는 어린이를 위한 놀라운 의학사》, 《으라차차 세상을 움직이는 힘》, 《플루타르크 영웅전》, 《구석구석 놀라운 인체》 등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다.
   나한테 화학이 쏟아져 | 오승만 | 토토북
   꿩 먹고 알 먹고 6학년 | 오승만 | 미래아이
   태양을 살려라 | 오승만 | 을파소
   나무 왕국의 전설 | 오승만 | 을파소
   형제 미루나무 | 오승만 | 미래아이
   의사를 꿈꾸는 어린이를 위한 놀라운 의학사 | 오승만 | 해나무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스파이크 | 마크 험프리스,전대호 | 해나무
청소년을 위한 사라진 스푼 | 샘 킨,이충호 | 해나무
알고리즘이 지배한다는 착각 | 데이비드 섬프터,전대호 | 해나무
생각은 어떻게 행동이 되는가 | 데이비드 바드르,김한영 | 해나무
퀀텀의 세계 | 이순칠 | 해나무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깊고 깊은 바닷속 탐험 | 미셸 쿠솔리토,김정한,니콜 웡 | 썬더키즈
코로나 바이러스를 처음 발견한 준 알메이다 | 수전 슬레이드,김소정,엘리사 파가넬리 | 두레아이들
수학 유령의 미스터리 크리에이터 수학 | 정재은,도니패밀리,이지연 | 글송이
똑똑한 기계들 사이에서 | 코시코사,임수진,안나 세이사스 | 너머학교
지구를 지키는 50가지 환경 미션 | 변지선,주노,이은지 | 썬더키즈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