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창작동화

평점 :
10.0
(평가 8명)
펼쳐보기
세상에서 가장 힘센 소녀 삐삐 : 삐삐 그래픽노블 (원제:Pippi flyttar in)
정가 15,000원
판매가 13,500원 (10% , 1,500원)
I-포인트 75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창작동화
저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역자 : 김영진 )
출판사/발행일 시공주니어 / 2020.03.25
페이지 수 60 page
ISBN 9788952762887
상품코드 332140227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창작동화
 대량구매홈  > 아동  > 초등전학년  > 어린이만화  > 일반/명랑만화
 대량구매홈  > 아동  > 어린이만화  > 명작/고전만화

 
책내용
삐삐를 탄생시킨 위대한 작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삐삐의 이미지를 창조한 화가 잉리드 방 니만 두 원작자가 함께 만든 마법 같은 작품! 말을 머리 위로 번쩍 들어 올리고, 못된 도둑들을 혼내 주고, 선생님과 경찰 앞에서도 결코 주눅 드는 법이 없는 자유분방한 소녀 ‘삐삐 롱스타킹.’ 1945년 이 문제적 캐릭터의 탄생은 아동문학의 엄청난 전환을 가져왔다. 당시 교훈 일색이던 아동문학에 어퍼컷을 날리며 어린이에 대한 기존 통념을 뒤흔든 〈삐삐 롱스타킹〉 시리즈는 끊임없는 독자들의 지지와 사랑으로 고전 명작의 반열에 올랐으며 마침내 2020년 출간 75주년을 맞이했다. 이에 발맞추어, 1996년부터 한국에 삐삐를 소개해 온 시공주니어가 국내 최초로 〈삐삐 그래픽노블〉 시리즈(전3권)를 3월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인다. 〈삐삐 그래픽노블〉은 원작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과 삐삐의 이미지를 창조한 화가 잉리드 방 니만이 생전에 직접 참여한 작품이다. 1969년 책으로 출간된 후 팬들의 ‘소장 욕구’를 불러일으킬 정도로 큰 사랑을 받았던 이 그래픽노블 시리즈는 현재 우리나라를 비롯한 독일, 캐나다 등 여러 나라들에서 번역 및 출간되고 있다. 〈삐삐 롱스타킹〉 출간 75주년과 〈삐삐 그래픽노블〉 한국어판 출간을 기념하며 다양한 굿즈들도 선보인다. 삐삐 컬러링 페이퍼를 시작으로 삐삐 미니 등신대, 삐삐 그립톡, 삐삐 티 코스터 등 특별한 굿즈들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오는 5월에는 홍대 상상마당에서 삐삐 롱스타킹 전시가 계획되어 있다. 시리즈 중 첫 번째 책인 《세상에서 가장 힘센 소녀 삐삐》에는 원작 어린이책 《내 이름은 삐삐 롱스타킹》과 《꼬마 백만장자 삐삐》의 내용을 바탕으로 한 12편의 에피소드가 수록되어 있다. 삐삐가 뒤죽박죽 별장으로 이사를 오게 되고, 그곳에서 만난 친구 토미, 아니카와 즐거운 우정을 쌓는 과정을 그린다. 단순하지만 유머러스한 대사와 상황 묘사, 원색의 컬러가 주는 빈티지한 개성을 통해 새로우면서도 여전히 사랑스러운 삐삐를 만나 보자. ■ ‘말괄량이 삐삐’를 그래픽노블로 만나다 _우리가 모르고 있었던 고전 명작 최근 고전 명작들이 그래픽노블로 장르를 바꾸어 다시 소개되는 경우가 늘고 있다. 하지만 〈삐삐 그래픽노블〉은 그런 경우와는 조금 다르다. 옛 작품을 현재의 작가가 각색 또는 윤색한 것이 아니라 원작자들이 직접 참여했던 작품이기 때문이다. 원작자인 린드그렌과 방 니만은 40여 편의 에피소드를 함께 작업했다. 이 그래픽노블의 시작은 1957년부터 1962년까지 스웨덴의 잡지들에 연재되었던 만화다. 당시에도 많은 주목과 사랑을 받고 있던 〈삐삐 롱스타킹〉 시리즈였기에, 같은 내용을 바탕으로 한 만화 역시 큰 인기를 누렸다. 그 인기에 힘입어 린드그렌의 작품을 도맡아 출간하던 라벤 앤 셰그렌 출판사는 1969년 연재했던 만화들을 모아 책으로 만들었다. 〈삐삐 그래픽노블〉은 앞서 어린이책으로 출간되었던 원작의 내용과 분위기를 충분히 반영하면서도, 삐삐가 가진 다양한 매력과 유쾌한 스토리 들을 압축적으로 담았다. 각 에피소드가 약 십여 컷, 네 페이지 정도의 적은 분량임에도 명확한 이야기 구조를 갖추고 있다는 것 역시 놀라운 점이다. 이렇듯 〈삐삐 그래픽노블〉은 린드그렌 특유의 유머와 재치, 방 니만의 원색적인 색감과 익살스러운 장면 표현을 통해 독자들에게 새로운 장르로서의 고전 명작으로 다가간다. ■ 스스로 찾은 이야기와 놀이 속에서 ‘나만의 세계’를 만들자 _삐삐의 별나게 재미나고, 기이하게 행복한 날들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은 생전 연설이나 인터뷰에서 어린이의 권리에 대해 누구보다 활발히 이야기한 작가다. 그런 린드그렌에게 작가적인 명성을 안겨 준 작품이 〈삐삐 롱스타킹〉 시리즈인 만큼, 삐삐는 그저 제멋대로인 여자애가 아니라 어린이들이 원하고, 또 어린이들에게 필요한 것들을 설파해 주는 ‘대변인’이다. 삐삐의 이러한 면모는 〈삐삐 그래픽노블〉 시리즈에도 그대로 옮겨 왔다. 삐삐는 어린 여자애는 혼자 살 수 없다며 보육시설인 어린이집으로 데려가려는 경찰들에게 ‘자신이 어린이이니, 자기가 사는 집이 곧 어린이집’이라 당당히 말하고, 자신에게 ‘버릇없다’며 무작정 화를 내를 어른에게는 자신에게 더 자상하게 말하기를 은근히 압박한다. 또, 로빈슨 크루소처럼 무인도에서 난파되는 경험을 하고 싶다는 친구 토미와 아니카의 말에 망설임 없이 그 경험을 하게 해 주겠노라 말한다. 삐삐의 이러한 모습은 린드그렌이 주장했던 어린이들의 ‘존중받을 권리’, ‘자유로울 권리’와 ‘어린이로 존재할 권리’ 등과 자연스레 연결된다. (어른들은 거짓말이라고 말하는) 자신만의 이야기를 마음껏 짓고, 놀이와 친구들을 찾으며, 세상에 숨어 있는 사소한 것들을 찾아가는 삐삐. 그런 삐삐의 이야기는 어른들이 이미 만들어 놓은 규칙과 세계에서 끊임없이 갈등하며 성장하는 아이들에게 거대한 해방감을 맛보게 한다. 어린이가 만드는 규칙과 이야기, 그리고 세계는 미완성 혹은 잘못된 것이 아니라 ‘그저 어린이들의 것’이라는 사실을 보여 준다. 그리고 그 점이 원작뿐만 아니라 〈삐삐 그래픽노블〉 또한 반세기가 넘는 시간 동안 사랑받을 수 있었던 이유일 것이다. ■ 삐삐를 움직이는 생동감 넘치는 삽화 _잉리드 방 니만 특유의 색감과 개성 잉리드 방 니만은 〈삐삐 롱스타킹〉 시리즈 초판본의 삽화를 맡았던 계기로, 린드그렌과 여러 작품을 함께했다. 방 니만이 삐삐의 시각적인 이미지를 만드는 데 큰 역할을 했기에, ‘삐삐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은 화가’라는 평가를 받기도 한다. ‘어린이책 그림도 성인책 그림과 마찬가지로 높은 예술성을 지녀야 한다’고 말했던 방 니만은 자신만의 그림체로 지금까지 많은 사랑을 받아 왔다. 〈삐삐 그래픽노블〉 시리즈에서도 방 니만의 그림은 대단하다. 작은 만화 컷 안에서도 삐삐와 친구들, 그리고 동물들은 살아 숨 쉬는 것처럼 생생하다. 필요 없는 묘사는 과감히 생략하고, 캐릭터들의 행동과 감정 묘사에 집중한 점도 눈에 띈다. 그러나 독자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 것은 역시나 방 니만 특유의 원색적인 색감이다. 빨강과 노랑, 파랑과 초록이 어우러진 그림은 삐삐의 유쾌함과 활발함을 가감 없이 표출한다. 원작 어린이책과는 다르게, 다양한 색으로 표현된 삐삐와 친구들을 〈삐삐 그래픽노블〉에서 만나 보자. ■ 삐삐, 레트로를 입다 ‘레트로’는 과거에 대한 향수와 그 당시의 시대적 감수성을 반영한 스타일을 뜻하는 말로, 현재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트렌드 중 하나이다. 〈삐삐 그래픽노블〉 시리즈는 1969년에 첫 출간된 작품이기에, 한국어판은 이에 발맞추어 레트로한 분위기의 표지와 면지로 옷을 갈아입었다. 삽화와 결을 같이하는 원색 컬러를 사용하고, 삐삐의 캐릭터를 잘 보여 주는 이미지와 제목 타이포를 사용해 이 시리즈가 가지고 있는 고전적인 매력을 한껏 더 살렸다. 레트로를 입은 〈삐삐 그래픽노블〉을 통해 독자들은 삐삐에 대한 향수와 새로운 작품을 만나는 기대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작품 내용] 빈집이었던 토미와 아니카네 옆집에 한 여자아이가 이사를 온다. 그 아이의 이름은 ‘삐삐 롱스타킹.’ 이름도 특이하고, 말과 행동은 더더욱 특이한 삐삐. 토미와 아니카는 삐삐와 빠른 속도로 친해진다. 삐삐는 부모 없이 말과 원숭이 닐슨 씨와 함께 살며, ‘발견가’라는 낯선 직업도 가지고 있다. 자기 마음대로 하루하루를 신나게 보내는 삐삐에게는 과연 어떤 일들이 기다리고 있을까?
목차
이 책은 목차가 없습니다.

저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1907년에 태어나 2002년 1월, 세상을 떠났다. 스웨덴을 대표하는 어린이 문학가로, 자기 딸에게 들려 준 이야기를 바탕으로 쓴 '삐삐' 시리즈로 우리 나라에서도 잘 알려져 있다. 스웨덴의 스모랜드 지방의 빔멜비라는 작은 마을에서 태어난 린드그렌은 농부였던 아버지 사무엘 오거스트 에릭슨과 어머니 한나 사이에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자라났다. 그녀는 이야기를 좋아하는 아버지를 닮아서 쾌활하고 명랑했다. '어찌나 신나게 놀았던지 놀다가 죽지 않은 게 신기할 정도였지요.'라고 할 정도로 어린시절 멋진 자연 속에 마음껏 자유를 누리며 뛰놀며 지냈다. '내 모든 작품에는 내 어린 시절이 들어 있다.'고 말했던 그녀의 말처럼 자유롭고 따뜻했던 그녀의 어린 시절이 그 바탕에 깔려 있었기 때문에 아이의 입장으로 아이가 어떤 마음인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속속들이 알고 가려운 곳을 찾아 긁어 주고 다독여 주었던 훌륭한 동화를 쓸 수있었던 것이다. 작가로서의 출발은 늦었으나, 발을 다쳐 입원해 있을 때, 자녀들과 합작으로 쓴 '삐삐 롱스타킹'(1945)로 일약 인기 동화작가가 되었다. 힘이 센 개구쟁이 여자아이의 생활을 묘사, 일부 교육자의 빈축을 샀지만, '삐삐' 시리즈는 전세계 60개 언어로 번역됐고 수백만권이 팔려나갔으며, 컬럼비아 영화사의 '삐삐의 모험'(88년)을 비롯해 40여편의 영화와 TV 시리즈로 제작되는 등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세계에서 가장 많은 어린이 독자를 가진 작가로, 1950년 단편집 '꼬마 닐스 칼손'(1949)으로 제1회 닐스 호르겔손상(賞)을 수상, 고아 소년 라스무스를 그린 '라스무스와 방랑자'는 국제 안데르센 상을 수상했으며, 흥미진진한 탐정소설 '명탐정 칼레' 시리즈와 시골 아이들의 일상을 담백하고 소박하게 그린 '떠들썩한 아이들' 시리즈 등을 발표하여 스웨덴 국가 대상을 수상했다. 이 밖에 '개구쟁이 에밀', '산적의 딸 로냐', '사자왕 형제의 모험', '난 뭐든지 할 수 있어' 등 많은 책을 썼다. 그녀는 동화뿐만 아니라 그림책, 희곡, 미스터리에도 뛰어난 재능을 발휘하여 100여 권이 넘는 작품을 발표했다.
   엄지소년 닐스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창작과비평사
   밤의 요정 톰텐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비룡소
   톰텐과 여우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비룡소
   외톨이 보쎄와 미오 왕자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우리교육
   바다 건너 히치하이크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시공사
   나도 동생이 있으면 좋겠어 |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 북뱅크

역자
김영진
한국에서 영문학을, 독일에서 번역학을 공부하고 독일 본 대학교 등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좋은 책을 우리말로 옮기고 있다. 옮긴 책으로 〈삐삐 그래픽노블〉 시리즈, 〈무지개 물고기〉 시리즈, 《내 인생 첫 캠프》, 《그림 없는 책》 등이 있으며, 독일어와 영어 외에도 《아빠가 덤불이 되었을 때》, 《아빠를 위해 죽은 생쥐》 등 네덜란드 책을 우리말로 옮겼다
   열네살의 여름 | 김영진 | 소년한길
   크리스마스캐럴(비룡소클래식 6) | 김영진 | 비룡소
   마술사의 코끼리 | 김영진 | 비룡소
   무지개 물고기야 엄마가 지켜 줄게 | 김영진 | 시공주니어
   오즈의 마법사 | 김영진 | 비룡소
   커다란 크리스마스트리가 있었는데 | 김영진 | 길벗어린이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방과 후 미스터리 클럽 2: 미스터리 서클 | Gurin.,치넨 미키토,한귀숙 | 시공주니어
포도방방 | 최혜진 | 시공주니어
방과후 미스터리 클럽 1 | Gurin.,한귀숙,치넨 미키토 | 시공주니어
팩토피아 8: 극한상식 | 로즈 데이비드슨,앤디 스미스,조은영 | 시공주니어
169층 나무 집 | 테리 덴톤,앤디 그리피스,신수진 | 시공주니어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어마어마한 그림책 세트 | 오숙진,김현태 | 머스트비
미디어 박물관 | 양승현,최정인 | 안녕로빈
수줍은 괴물 조르지오 | 스테파노 마르티누즈,Davide Cali,김여진 | 노는날
풀과바람 지식나무, 환경생각 세트 | 풀과바람
말더듬이 원식이 | 김일광 | 우리교육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