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한국사
>
조선시대

펼쳐보기
보수의 시작 퇴계, 진보의 시작 율곡 : 퇴계와 율곡을 알면 광장으로 나간 보수와 진보가 보인다!
정가 17,000원
판매가 15,300원 (10% , 1,700원)
I-포인트 85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조선시대
저자 박상하 , 박상하
출판사/발행일 생각출판사 / 2020.03.15
페이지 수 336 page
ISBN 9791190693011
상품코드 331353762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한국사  > 조선시대

 
책내용
「보수의 시작 퇴계, 진보의 시작 율곡」은 한 번 손에 쥐면 결코 놓지 못하는 가는 떨림이 있다. 퇴계와 율곡의 비교 읽기, 숨은 속살 읽기가 마치 소설의 문장처럼 흡입력이 높다. 퇴계와 율곡의 전매특허인 주리철학이다 주기철학이다, 이기이원론이다 이기일원론이다에 애써 목매지 않는다. 그보다 더 시급하고 간곡하며, 지금의 시대에 유효한 부분만을 꼭이 간추려낸다. 난해하고 접근하기 쉽지 않은 퇴계와 율곡이 교차 편집되는 비교 역사임에도 가히 두텁지 않을 뿐더러, 되새김질하고 삭혀 요즘 유행하는 디지털 포렌 식처럼 이런저런 어휘들일랑 모두 다 걸러내고 오직 주어만을 남겨, 단순하면서도 간소하게 전개하고 있다. 과연 퇴계와 율곡은 어떻게 맨 처음 보수와 진보를 움터 오르게 하고 논의되었으며, 또 어떻게 온 몸으로 살아나가 역사의 돌덩이 위에 새겨 넣을 수 있었는지. 그 잉태에서부터 역사가 되기까지 두 사람의 삶과 정신, 가치와 신념, 뿌리 깊은 역사의 근육과 숨은 속살을 여지없이 짚어내고 있다. 무엇보다 지금껏 잘 모르고 있었던 퇴계와 율곡의 옹골진 삶이, 보수와 진보를 열어나가는 몸부림이 마치 태피스트리의 씨줄과 날줄로 직조해내어 한편의 명화와도 같이 가슴을 친다. 역사의 인물만이 만날 수 있는 스케일과 압도, 한 몸이 되는 동질의 감동이 오래도록 남아 우리 삶의 숨은 골격을 이룬다. 모든 역사는 곧 현대사이며 미래의 거울이라는 통섭을 새삼 깨우치게 된다. 그리하여 「보수의 시작 퇴계, 진보의 시작 율곡」에는 솔루션이 있다. 「보수의 시작 퇴계, 진보의 시작 율곡」을 읽으면 광장으로 나간 보수와 진보를 알 수 있게 된다. 조선왕조 5백년의 역사가 한눈에 들어올 뿐더러, 지금의 사회 현상마저 꿰뚫어 보인다.
목차
□ 들어가는 글 - 퇴계와 율곡을 알면 광장으로 나간 보수와 진보가 보인다 제1장 합쳐보기, 퇴계와 율곡 퇴계와 율곡, 합쳐보기 퇴계와 율곡의 첫 만남 퇴계와 율곡이 주고받은 편지 퇴계의 과거시험, 율곡의 과거시험 퇴계의 초라한 첫 수업 율곡의 화려한 첫 수업 퇴계에 대한 율곡의 평가 율곡에 대한 퇴계의 평가 퇴계의 죽음, 율곡의 제문 퇴계와 율곡의 「조선왕조실록」 졸기 제2장 나눠보기, 퇴계와 율곡 퇴계와 율곡, 나눠보기 퇴계의 생애 70세 율곡의 생애 49세 퇴계의 어머니, 율곡의 어머니 퇴계의 시대, 율곡의 시대 퇴계의 ‘은거강학’, 율곡의 ‘경세제민’ 퇴계의 「무진육조소」, ‘제왕의 길’ 율곡의 「만언봉사」, ‘경장의 길’ 퇴계의 「성학십도」, 율곡의 「성학집요」 퇴계와 율곡의 ‘사단칠정논쟁’ 제3장 그 뒤, 퇴계와 율곡 퇴계와 율곡, 그 뒤 동인의 영수 퇴계, 서인의 영수 율곡 퇴계의 영남학파, 율곡의 기호학파 퇴계의 「제자록」, 율곡의 「문인록」 퇴계학파의 ‘평포논쟁’, 율곡학파의 ‘호락논쟁’ 퇴계와 율곡, 간추려보기 퇴계와 율곡, 생각그물로 압축해보기 □ 마치는 글 - 보수의 시작, 퇴계 진보의 시작, 율곡 □ 참고문헌
본문중에서
퇴계가 한사코 하늘의 이상을 지향했다면, 율곡은 오로지 땅의 현실을 직시했다. 퇴계가 인간의 내면성을 보다 중시하여 이理의 수양에 초점을 두고 있었다면, 율곡은 인간의 외적인 성취를 보다 중시하여 기氣의 수양에 초점을 두었다. 퇴계가 군왕의 방향성에 대해 주목했다면, 율곡은 백성의 방향성에 한사코 주목했다. 다른 무엇보다 퇴계가 ‘지키는’ 가치를 우선하는 보수의 정서에 보다 더 가까이 근접하는 성장의 길을 보였다면, 다른 무엇보다 율곡은 ‘바꾸는’ 가치를 우선하는 진보의 정서에 보다 더 가까이 근접하는 성장의 길을 보였다. 퇴계와 율곡은 이렇듯 성리학이라는 같은 뿌리를 가졌지만, 그 뿌리에서 움터 올라 피어난 꽃은 서로 달랐던 것이다. 그렇다하더라도 하늘과 땅은, 이상과 현실은, 내면과 외면은, 서로 동떨어진 것 같지만, 인간의 삶에 서로 한 순간도 결코 없어서는 안 될 것들이었다. 이렇듯 퇴율 두 사람은 성리학이라는 같은 뿌리에서 움터 올랐으나, 그 뿌리에서 움터 올라 피어난 꽃은 그렇듯 서로가 달랐을 따름이다….

저자
박상하
건국대학교 교육대학원 국어교육과를 졸업했다. 1995년 허균문학상을 수상하면서 문단에 나왔으며, 2000년에는 문예진흥원 소설 부문 창작지원금을 받았다. 발표 작품으로 [명성황후를 찾아서][진주성 전쟁기][나를 성웅이라 부르라][박승직상점][왕의 노래]등의 장편소설과 [한국인의 기질][조선의 3원3재][경성상계史][한국인의 원형을 찾아서][작가의 편지][역사소설 작가수업] 등 다수가 있다.
   재미있는 명심보감 | 박상하 | 풀잎
   다산의 열아홉 번 | 박상하 | 생각출판사
   치욕 | 박상하 | 생각출판사
   한국인의 원형을 찾아서 | 박상하 | 생각출판사
   밤에 잠들기 전에 읽는 서른다섯 통의 작가의 편지 | 박상하 | 생각출판사
박상하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반란의 역사 | 박상하 | 생각출판사
외딴 섬에 홀로 핀 꽃이 더 아름답다 | 박민배 | 생각출판사
다산의 열아홉 번 | 생각출판사
치욕 | 박상하 | 생각출판사
한국인의 원형을 찾아서 | 박상하 | 생각출판사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유성룡 기축옥사 | 양성현 | 매거진U
임진왜란과 경상좌도의 의병활동 | 박순진 | 경인문화사
조선의 옥사 바로 알기(큰글자도서) | 김재영 | 한국학술정보
의산문답·계방일기 | 홍대용 | 아르테(arte)
김해에는 정현석 동래에는 정현덕 | 선인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