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동양사
>
일본사
>
일본사일반

펼쳐보기
30개 도시로 읽는 일본사 : 익숙하고 낯선 도시가 들려주는 일본의 진짜 역사 이야기 (원제:30の都市からよむ日本史)
정가 17,500원
판매가 15,750원 (10% , 1,750원)
I-포인트 87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일본사일반
저자 조 지무쇼 ( 역자 : 전선영 / 감수 : 긴다 아키히로 )
출판사/발행일 다산북스 / 2021.11.15
페이지 수 408 page
ISBN 9791130677965
상품코드 354294438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동양사  > 일본사  > 일본사일반
 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문화  > 일본문화

 
책내용
당신이 몰랐던 이웃 나라 일본의 새로운 모습을 30개 도시를 통해 만나보자! 『30개 도시로 읽는 일본사』는 도시를 통해 역사를 쉽고 흥미롭게 접근한다는 출발점에서 시작한다. 도시는 언제나 역사의 중심 무대였다. 정치와 경제, 예술과 학문의 중심지인 도시는 그 나라를 이해하는 데 필수적인 공간이다. 한국인에게도 익숙한 도쿄, 오사카, 홋카이도는 물론 도사미나토, 아이즈와카마쓰, 도모노우라 등 낯설지만 꼭 알아야 하는 도시들을 폭넓게 다루었다. 총 30개 도시를 다룬 30편의 글은 각 도시의 전문가들이 언제든 가볍게 펼쳐, 읽고, 기억하고, 학습할 수 있는 최적의 분량에 맞춰, 일본사의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 꼭 알아야 할 역사 지식을 엄선하고 감수했다. 일본사는 낯설고 어렵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공간인 ‘도시’를 무대로 일본사의 주요 흐름을 짜임새 있게 풀어냈다. 여행보다 더 여행 같은 생생한 역사 여행서로 지식을 충전하자! ‘첫 해외여행의 추억이 있는 도쿄, 도쿄는 언제부터 세계적인 도시가 되었을까?’ ‘한국인에게도 군함도로 익숙한 하시마섬. 하시마섬은 왜 나가사키에 있는 걸까?’ ‘도쿄는 도쿄역, 교토는 교토역인데 왜 후쿠오카는 후쿠오카역이 아닌 하카타역일까?’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 도시, 수많은 일본 여행길에서 만난 도시, 꼭 가고 싶었던 소도시. 책을 펼쳐 어느 도시를 읽어도 좋다. 한 도시에서 일어난 인물들의 동맹과 배신, 정권을 바꾼 큼직한 전쟁과 후대에 남겨진 문화유산 등의 역사적 지식이 촘촘히 펼쳐질 것이다. 하루 한 도시, 역사 여행을 하다 보면 일본사의 큰 흐름뿐 아니라 각 도시의 숨겨진 이야기들, 그곳에 얽힌 인물들의 흥미진진한 삶까지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더불어 익히 알고 있다고 생각한 도시에서는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고, 알지 못했던 도시에서는 더 이상 낯설지 않은 매력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이처럼 궁금했지만 어디에서도 들어보지 못한 일본의 도시 이야기는 일본사를 여행하는 새로운 세계로 안내한다.
목차
첫머리에 일본 30개 도시의 지도 제1부 홋카이도 01 삿포로_선주민의 땅에서 피어난 일본 개척사의 상징 02 하코다테_화려한 야경을 품은 홋카이도의 현관 제2부 도호쿠 지방 03 도사미나토_안도 가문의 치하에서 번영한 중세의 교역 도시 04 히라이즈미_도호쿠를 석권한 오슈 후지와라 가문의 이상향 05 센다이_다테 마사무네의 염원이 담긴 ‘숲의 도시’ 06 아이즈와카마쓰_사무라이의 정신이 담긴 도호쿠 지역의 자존심 제3부 간토 지방 07 우쓰노미야_정치·경제·문화, 세 개의 얼굴을 지닌 요충지 08 도쿄_천하를 통일한 이에야스의 피·땀·눈물의 도시 09 요코하마_서구의 근대 문화를 수용하고 발신한 문화의 입구 10 가마쿠라_유구한 역사와 문학의 향기가 스며든 천혜의 요새 11 오다와라_ 100년에 걸친 센고쿠 호조 가문의 왕궁 제4부 주부 지방 12 스와_신앙과 하이테크 산업이 공존하는 ‘동양의 스위스’ 13 니가타_일본을 넘어 세계로 뻗어 나간 국제 무역항 14 가나자와_사찰에서 발전한 유네스코 창조 도시 15 나고야_화려한 문화가 녹아 있는 일본 제1의 신도시 제5부 간사이 지방 16 이세_일본의 모든 공물이 모이는 신의 도시 17 나라_천황이 선택한 1,300년 역사의 시작 18 이마이_육지의 중계무역으로 번영한 금융의 중심지 19 오사카_히데요시가 초석을 다진 일본 유수의 경제 일번지 20 사카이_상인의 자치로 발전한 ‘동양의 베네치아’ 21 교토_일본을 간직한 천년의 도시 22 고베_이국적 낭만과 지진의 아픔이 공존하는 국제 도시 제6부 주고쿠 지방 23 히로시마_원폭 투하에 가려진 일본 최대의 상업지 24 도모노우라_미야자키 하야오에게 영감을 준 작은 어촌 25 야마구치_오우치 문화가 꽃피운 ‘서쪽의 교토’ 제7부 시코쿠 지방 26 마쓰야마_나쓰메 소세키가 사랑한 시코쿠의 온천 마을 제8부 규슈 지방 27 후쿠오카_한국, 중국의 역사·문화가 살아 숨 쉬는 교역의 창구 28 나가사키_일본 속의 세계, 서양 문화와 종교의 출발지 29 가고시마_일본을 바꾼 메이지유신의 정신적 고향 제9부 오키나와 지방 30 나하_400년 류큐 왕국의 문화와 얼을 간직한 도읍 주요 참고문헌 지도 참고문헌 각 부에 사용된 도판 ??처
본문중에서
‘얇은 진주조개에 물을 담은 듯한 기품은 있으나 덧없는 느낌의 호수’- 다자이 오사무가 자전적 소설 『쓰가루 津?』에서 주산호十三湖를 평한 말이다. 주산호는 동해에 인접한, 민 물과 바닷물이 섞인 기수로 이루어진 호수이다. 그 특성으로 인해 기수 재첩이 특산품인 데, 최근에는 채취량이 풍부한 재첩을 이용한 재첩 라멘이 명물 요리로 유명하다. ---p. 40, 「도사미나토_안도 가문의 치하에서 번영한 중세의 교역 도시」중에서 스페인 대사 세바스티안 비스카이노가 센다이성이 완성된 이듬해 성을 보고 나서 ‘일본에서 가장 우수하고 가장 견고한 성의 하나’라고 저서 『금은도탐험보고金銀島探?報告』에서 평할 정도였다. ---p. 64, 「센다이_다테 마사무네의 염원이 담긴 ‘숲의 도시’」중에서 히데요시는 일찍이 번영했던 에도를 눈여겨보았다. 이에야스에게 이 땅을 준 의도로는, 아직 도요토미 가문에 복종하지 않은 오우?羽의 여러 다이묘를 견제한 것으로 볼 수도 있고, 혹은 ‘물 의 도시’인 오사카와 마찬가지로 대도시가 될 가능성을 에도에서 찾은 것인지도 모른다. 적어도 통설처럼 좌천은 아니었다고 현재로서는 추정된다. ---p. 102, 「도쿄_천하를 통일한 이에야스의 피·땀·눈물의 도시」중에서 중세 일본의 도시 중에서 당시 유럽 사회에 가장 이름이 알려져 있었던 도시는 도쿄도 하카타도 아닌 사카이였다. 1556년 일본을 찾은 포르투갈 선교사 가스파 빌레라는 사카이를 ‘동양의 베네치아’로 자신의 저서에 소개했으며, 당시의 세계 지도에도 그 이름이 적혀 있었다고 한다. ---p. 256, 「사카이_상인의 자치로 발전한 ‘동양의 베네치아’」중에서 조선의 국왕이 에도에 파견한 조선 통신사 일행도 도모노우라를 중계지로 이용했다. 겐로쿠 연간인 1690년 무렵, 도모초토모에 있는 후젠지에는 본당에 접하여 객전이 지어져 조선 통신사 일행의 영빈관으로 쓰였다. 1711년에 일본을 찾은 조선 통신사 종사관 이방언은 세토 내해에 떠 있는 벤텐섬과 센스이섬이 내려다보이는 객전의 전망을 ‘일본에서 으뜸가는 명승’이라 칭송했으며 1748년에 통신사 정사로 일본을 찾은 홍계희는 이 객전에 대조루?潮?라는 이름을 붙였다. ---p. 316, 「도모노우라_미야자키 하야오에게 영감을 준 작은 어촌」중에서

저자
조 지무쇼
‘쉽게, 재미있게, 정확하게!’라는 3대 슬로건을 내걸고 1985년 창립한 일본의 기획편집집단이다.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기획, 집필, 편집에 참여해 복잡하고 어려운 지식과 정보를 쉽고 간단하게 전달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역사, 종교, 문화 등에 조예가 깊고, 경제를 비롯한 생활실용서까지 여러 분야에서 단행본을 중심으로 다양한 출판활동을 하고 있다. 1년에 평균 40여 종의 단행본을 펴내고, 다수의 책들이 베스트셀러에 오르면서 독자들의 폭넓은 지지를 받고 있다. 주요 도서로는 『30개 도시로 읽는 세계사』『30가지 발명품으로 읽는 세계사』『지도로 읽는다 한눈에 꿰뚫는 전쟁사도감 』『너무 재밌어서 잠 못 드는 황제의 세계사』 등 다수가 있다.
   한눈에 꿰뚫는 전쟁사도감 | 조 지무쇼 | 이다미디어
   너무 재밌어서 잠 못 드는 황제의 세계사 | 조 지무쇼 | 생각의길
   30개 도시로 읽는 세계사 | 조 지무쇼 | 다산북스
   30개 도시로 읽는 세계사(큰글자도서) | 조 지무쇼 | 다산초당
   세계사를 바꾼 10가지 감염병 | 조 지무쇼 | 사람과나무사이

역자
전선영
전선영은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어과를 졸업하고 현재 출판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번역가로서 모국어가 서로 다른 저자와 독자 사이를 잇는 튼튼한 다리가 되는 것이 소박한 꿈이다. 옮긴 책으로 『10년 더 젊어지는 따뜻한 몸 만들기』,『빨간색 하이힐을 신는 그 여자 VS 초록색 넥타이를 매는 그 남자』,『장이 편해야 인생이 편하다』,『우리 학교가 달라졌어요』,『카리스마 CEO의 함정』,『일상생활 속에 숨어 있는 수학』,『바보는 항상 1등의 룰만 따른다』,『개념부터 다시 시작하는 Reset! 수학(전 4권)』,『진짜 채소는 그렇게 푸르지 않다』,『사람됨을 가르쳐라』 외 다수가 있다.
   일상생활 속에 숨어있는 수학 | 전선영 | 살림FRIENDS
   바보는 항상 1등의 룰만 따른다 | 전선영 | 21세기북스
   장이 편해야 인생이 편하다 | 전선영 | 김영사
   진순신 이야기 중국사 7 | 전선영 | 살림
   진짜 채소는 그렇게 푸르지 않다 | 전선영 | 판미동
   남자 여자 그리고 중년 | 전선영 | 아주좋은날

감수
긴다 아키히로
1969년 교토대학 문학부 사학과 지리학을 전공하고, 동 대학원 문학연구과 박사과정을 밟았다. 교토대 부학장을 역임하고 2010년 퇴임하여 명예교수를 지냈다. 2018년부터는 교토공립대학 법인 이사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고지도로 본 고대 일본』, 『토지 구획과 촌락의 역사지리학 연구』, 『고대·중세 유적과 역사지리학』 등 10여 권이 있다.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시간의 계단. 1 : 주영하 장편소설 | 다산북스
부자의 그릇 : 돈을 다루는 능력을 키우는 법 | 다산북스
당신도 운을 벌 수 있습니다 | 다산북스
무브 업 | 성일레인 | 다산북스
데일 카네기 인간관계론(큰글자책) | 데일 카네기 | 다산북스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백년 동안의 증언 | 김응교 | 책읽는고양이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