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번역/통역

펼쳐보기
인공지능 시대, 인간 통역 40년을 돌아보다
정가 16,000원
판매가 16,000원 (0% , 0원)
I-포인트 800P 적립(5%)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번역/통역
저자 곽중철 , 곽중철
출판사/발행일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 2018.03.02
페이지 수 232 page
ISBN 9791159012693
상품코드 281540585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번역/통역

 
목차
저자 학력 및 경력 5 서문 9 I. 40년 통역사 인생, 그 짜릿했던 기억들 1. 이 맛에 통역하지 _ 17 우즈베키스탄 여행기 17 월드컵 통역 21 대구 세계육상대회 31 세계 검찰 총장 정상회의 37 프랑스 투자 진흥청 회의 39 2. 국가 대표 통역사, 역사를 기록하다 _ 43 남북체육회담의 추억 43 모터케이드(Motorcade) 47 중국 전승절 행사 49 2013년 IMF 총재 통역 54 경호실의 그때 그 사람들 5 사마란치를 추억함 62 광저우 대회 현장의 ‘남북한 통역 분단’ 64 북한을 공식 통역하다 66 2010년 여자 축구 기자회견 68 나토 사무총장 통역 71 내 운명의 통역, TV 위성중계 통역 76 국제교류 40년의 마지막 임무 88 II. 4차 산업혁명, 외국어 공부 안해도 될까 1. 외국어와 통번역 학습의 문제점 _ 95 내 자식은 영어 안하면 안될까? 95 이명박 영어를 통해 본 영어학습 비결 98 김연아 영어 단상(斷想) 101 스포츠 스타들의 영어 104 ‘타고 난다’는 것 106 어느 재학생의 의견 111 12년 만의 고언 116 통역과 우리말 119 포춘 지를 번역하며 122 2. 통번역, 끝없이 배우고 제대로 하라 _ 125 차라리 존댓말이나 존대 어미를 일절 쓰지 마라 125 우리나라에 名연설이 없는 이유 128 자니 윤의 제안과 사회의 언로 131 IMF 연례 협의 종결 기자회견 통역 133 대구 육상선수권대회 기자회견 통역 135 스포츠 통역 137 아, 평창동계올림픽…! 막판의 좌절 139 <곽중철의 통역강의록>를 펴내며... 142 3. 국격 좌우하는 통번역 _ 145 한미 정상 망신시킨 미국 통역사 145 언론의 오역 불감증 148 대통령의 외국어 실력 152 국격 갉아먹는 통번역 오류 155 언론의 ‘영어실력’ 보도 158 조롱거리 ‘외래어 표기법’ 손질해야 161 오역(誤譯) 논란, 힘 없는 번역사 탓할 일 아니다 163 4. 통번역 일, 변화가 불가피하다 _ 165 ‘하루 통역료 90만원’ 깎아도 될까요? 165 “인증 시험제로 통번역사 수준 관리” 169 대통령 취임사부터 ‘국가번역원’이 번역하게 하자 171 국가 번역원을 만들자 174 번역료를 올려야 한다 176 주목 받을 병원통역사 180 5. 정치는 말, 스스로 연설을 쓸 수 있어야 지도자다 _ 183 유체이탈 화법 치유책 183 행동하는 대통령의 눌변 186 대통령의 영어 연설 189 트럼프의 화법 192 ‘정치는 말’ 일깨워준 오바마의 수사학 195 대통령의 글쓰기 199 대통령의 리더십 203 6. 통역기, 인간의 언어를 넘보는가 - 인간이 절대 우위를 지킬 수 있나 _ 207 통번역사가 없어진다고? 207 AI 번역기계 과대 선전 자제하라 211 인간 대 기계 번역대결 행사,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15 고유명사 영문(英文) 표기 외국인의 이해를 돕는 게 목적 218 지명 영문표기 기준, 유엔권고와 상충 안 한다 221 정년 기념 비망록 후기 _ 227
본문중에서
2016년 3월 이세돌과 알파고의 바둑 대결이 끝나고 인공지능이 통번역사들을 잉여인간으로 만들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면서 통번역대학원 교수들이 불안한 눈길을 나눌 때였다. 한 후배교수가 정년을 앞둔 필자에게 “선배는 어떻게 보면 가장 행운아다. 통번역사가 많이 필요해질 것이라고 만든 통역대학원의 1기로 입학해 통번역의 성수기를 40년 만끽하고 인공지능이 통번역사를 대체할 것이라는 말이 나오게 되자 떠나게 되었기 때문이다”라고 했다. 어찌 보면 맞는 말씀이다. 우리나라에 통역사라는 직업이 없었을 때, 우리도 언젠가는 올림픽 같은 국제행사를 주최하게 되면 영어, 불어를 유창하게 통역하는 인력이 필요할 것이라는 막연한 사명감으로 동양 최초로 한국외대에 통역대학원이 설립된 것이 1979년 9월. 군 복무를 마치고 적성에 맞는 직업을 찾고 있던 필자에게 기회가 찾아온 것이다. 왜 하필 힘없는 통역사가 되려느냐는 주위의 시선을 물리치고 입학해 정부 장학생으로 그 어렵다는 파리의 통번역대학원에서 유학하고 돌아온 지 얼마 안 돼 서울올림픽조직위에 스카웃되어 파리에서 배운 영어와 불어로 신나게 통역하면서 통역안내과장 노릇을 했다. 올림픽이 끝나자말자 최초의 한국인 국제회의통역사협회AIIC 회원이 되었다. 조직위원장이 대통령이 되자 5년 동안 대통령 내외를 통역하면서 청와대 공보비서관 노릇도 했다. 출신조직이라는 뿌리가 없어 뉴스채널 YTN의 창설요원으로 국제부장 노릇을 한 지 5년 되던 1999년 초 꿈처럼 모교의 교수로 임용되었다. 후배를 가르치는 일은 그때까지 해본 모든 일 중 가장 재미있고 보람찬 것이었다. - ‘정념 기념 비망록 후기’ 중에서-

저자
곽중철
한국외대 통번역대학원 교수
(대학원장 및 통번역센터장 역임)
한국통번역사협회(KATI) 회장 역임
세계번역사연맹(FIT) 이사
서울올림픽조직위 통역안내과장
대통령 공보비서관, YTN 국제부장 역임
저서 [통역강의록] [통역사만들기], [통역 101] [의료관광시대 병원에서 통하는 영어] 등
역서 [의료통역입문], [법률통번역입문], [회의통역해설], [번역과 웹 현지화], [영어의료통역의 모든 것], [회의통역 완벽 가이드] 등
   곽중철의 통역강의록 | 곽중철 | 한국외국어대학교출판부
   의료관광시대, 병원에서 통하는 영어 | 곽중철 | 한국외국어대학교출판부
곽중철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Issues and Perspectives in The Korean Peace Process | The Korean Association of International Studies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아리스토텔레스의 수사학과 시학 | 아리스토텔레스,이종오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제자백가, 인문 시대를 열다 | 문승용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중국어 문법작문: 문장편 | 박흥수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스페인 문학의 풍경과 내면 | 전기순 | 한국외국어대학교 지식출판원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