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번역/통역

펼쳐보기
원문에 가까운 번역문을 만드는 법 : 강주헌의 번역방법론
정가 38,000원
판매가 34,200원 (10% , 3,800원)
I-포인트 1,9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번역/통역
저자 강주헌
출판사/발행일 길벗이지톡 / 2024.05.25
페이지 수 708 page
ISBN 9791140709410
상품코드 356941840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번역/통역

 
목차
저자 서문 엄격히 말하면 의역은 (거의) 없습니다 인문사회 32 대명사 it의 번역어는 ‘그것’이 아닙니다 재레드 다이아몬드 Comparing Human Societies by Jared Diamond 구두점에서 쉼표와 세미콜론 전치사 생략 미스터리한 전치사 of that의 품사 시제 표현 ... 선행사?관계사?S + think 계통의 동사?동사2 ... to one’s + 감정 명사 어순에 신경을 써야 하는 이유 명사 of 동명사절 many of와 many는 어떤 차이 긴 문장을 번역하는 방법 역사 164 명사구(절)는 문장으로 번역하는 게 좋습니다 허버트 조지 웰스 A Short History of the World 개념어 번역과 옮긴이의 주 ‘현재완료 + for 기간’의 번역 관계절의 계속적 용법 무생물 주어는 부사구로 번역 숫자의 번역 명사구(절)는 문장으로 번역 고유 명사 표기 명사 + to?V에서 to?V의 이동 생략 대명사가 때로는 명사 앞에 위치 small majority 미술 252 문법적인 차이가 곧 문체의 차이입니다 존 러스킨 Pre?Raphaelitism: William Turner 문체의 차이를 고려한 번역 관계 대명사와 계속적 용법으로 쓰인 관계절 전치사 of 까다로운 관계절 번역 소유격으로 시작된 명사구의 번역 주절의 뒤에 쓰인 while절의 처리 영영사전의 풀이를 참조하라 옮긴이 주 자기계발 318 전치사 of는 ‘의’로만 번역되는 게 아닙니다 조던 피터슨 12 Rules for Life 동격의 처리 대명사 번역, 그것 관계절 계속적 용법과 제한적 용법 강조 용법 서수의 번역 to?V의 부사적 용법 일반적인 사람을 가리키는 대명사 you with + 명사 (being) + 형용사 과학 402 아무리 복잡한 문장도 왼쪽부터 차근차근 쪼개서 더해 가면 풀리기 마련입니다 찰스 다윈 The Origin of Species 쉼표의 역할 명사구(절)와 문장의 관계 how와 why 복잡한 문장은 왼쪽부터 차근차근 고유 명사 표기법 간접 의문문과 간접 감탄문 어순에 충실한 번역 동격의 of several to?V의 번역 생략 or 명사 + 형용사 전치사가 전치사인 이유 독립 분사구문 경제 492 기계적인 번역은 금물입니다. 항상 맥락을 보십시오 존 메이너드 케인스 The General Theory of Employment, Interest and Money 미래완료 복수의 표현 동격의 of 대명사 it과 this 최적의 번역어를 찾아서 each one과 the other 전문 용어 thus 강조 용법 부사의 위치 분리 관계절 유사 관계 대명사 일반적인 we 긴 문장은 왼쪽부터 차근차근 소설 572 품사를 구분할 수 있어야 번역이 편합니다 조지프 콘래드 The Tale 관계 부사에도 뜻이 있습니다 직역과 의역 being 생략 강조 구문의 번역 분리 관계절의 번역 방법 부사의 번역과 위치 무생물 주어의 번역 be of + 명사 with + 동명사(절) 분사구문으로 쓰인 V?ing의 번역 순서 Editor’s Page 저자 소개
본문중에서
- When I fell and broke that bone, I stumbled over to a telephone booth 10 meters away. when을 학교에서 배운 대로 번역하면, ‘나는 넘어지며 다리 뼈 가 부러졌을 때 절뚝거리며 10미터쯤 떨어진 공중전화까지 걸 어갔다’가 됩니다. 좀 이상하게 들리지 않습니까? 다리가 부러 지면 대체로 어떻게 합니까? 아마 그 자리에서 꼼짝하지 못할 겁니다. 그런데도 저자는 ‘절룩거리며 10미터쯤 떨어진 공중 전화까지 걸어’갔습니다. 제가 1장에서 말했었지요. 우리가 기존에 아는 뜻으로 번역해서 이상하면, 그 단어에 다른 뜻이 없는지 사전을 샅샅이 뒤지라고요. 두 눈을 부 릅뜨고 when을 찾아 보니 ‘...인데도 불구하고’(although)가 있습니다. 따라서 ‘나는 넘어지며 다리 뼈가 부러졌지만 절뚝거리며 10미터쯤 떨어진 공중전화까지 걸어갔다’라고 번역하면 좋을 듯합니다. 한편 저자가 walk over to ...를 쓰지 않고, stumble over to ...를 사용한 이유가 ‘다리가 부러진 데’ 있다면 when을 사전에 없는 의미, 즉 ‘때문에’라고 번역하는 가능성도 생각해 볼 수 있지 않을까요? -What things are shared between ... what things가 주어일 수밖에 없습니다. 그럼 ‘우리가 과대평가하는 위험들 사이에 어떤 것이 공유 되는가?’로 번역됩니다. 물론, 틀린 번역은 아닙니다. 그런데 ‘공유하다’라는 동사를 우리는 일상의 삶에서 얼마나 자주 사용할까요? 이런 의문에서, ‘공유하다’라는 동사를 우리에게 훨씬 친근한 표현으로 바꾸는 시도를 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저는 ‘공통점’에 방점을 두었습니다. 제가 굳이 이렇게 바꾼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가장 좋은 문장은 ‘문법적으로 정리된 구어체 문장’이라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더구나 이 텍스트가 강연문이라면, 구어체적 문장으로 번역하는 게 맞습니다. 단어의 쓰임새에서도 이 강연의 구어적 특성이 보이지 않나요? 대표적인 예가 동일한 동사의 반복입니다. 여하튼 ‘문법적으로 정리된 구어 체 문장’이 가장 좋은 문장이란 걸 기억해 두기 바랍니다. -이번에는 list our ratings of various hazards에서 먼저 our ratings of various hazards를 보겠습니다. 번역의 기법으로 제시한 ‘명사구(절)는 문장으로 번역하라’는 원칙을 반드시 기억하고, 정확히 적용할 수 있어야 합니다. 이 원칙을 적용하면, our ratings of various hazards → our(we) + rate(V) _various hazards가 됩니다. ‘우리는 여러 위험 요인을 평가하다/등급을 매기다’의 결과를 ‘목록화’하는 것이 listing our ratings of various hazards입니다. 그럼 제가 ‘우리가 여러 위험 요인의 순위를 나름대로 평가하고’라고 번역한 이유를 짐작할 수 있을 겁니다. The hazard’s number of resulting deaths는 the hazard’s (number of resulting deaths)로 분석해야 할 겁니다. 더 심도 있게 분석하면 the number of the deaths resulting from the hazard가 됩니다. from the hazard가 명사구의 소유격이 되고, resulting이 deaths 앞으로 이동하여 형용사적으로 쓰인 결과가 본문입니다. -... so that ~은 어떻게 번역하는 게 좋을까요? 일반적으로 문법책에서는 ... so that S may/can V ~를 ‘~하기 위해서, ~하도록’이라 번역하라고 조언하며, 이른바 ‘목적’이란 뜻을 갖는다고 설명합니다. 물론 맞는 설명이지만, 번역가에게 적합한 설명은 아닌 듯합니다. 만약 이 조언대로 번역하면 이 문장은 ‘그들의 목소리에 사자가 경계심을 갖도록 낮에도 !쿵족은 혼자 다니지 않고 항상 무리지어 다니며 끊임없이 이야기를 나눈다’가 되어야 할 겁니다. 어떻습니까? 저에게는 조금도 흡족하지 않은 번역입니다. 무엇보다 ‘대명사 ? 명사’의 순서가 뒤집어진 게 마음에 걸립니다. 그렇다고 ‘!쿵족의 목소리에 사자가 경계심을 갖도록 낮에도 그들은 혼자 다니지 않고 항상 무리지어 다니며 끊임없이 이야기를 나눈다’라는 번역도 마뜩잖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쿵족의 목소리에 사자가 경계심을 갖도록? 사자가 !쿵족을 구별할 수 있다는 전제가 깔린 번역입니다. 따라서 이 번역도 탈락입니다. 약간 변형해서 ‘낮에도 !쿵족은 혼자 다니지 않고 항상 무리지어 다니며, 그들의 목소리에 사자가 경계심을 갖도록 끊임없이 이야기를 나눈다’라는 번역이 그나마 낫습니다. 여하튼 지금까지 살펴본 번역은 … so that ~을 ‘목적’으로 분석한 경우입니다. 그런데 to?V를 번역할 때 ‘목적’의 가능성을 크게 줄이고 ‘결과’의 가능성을 대폭 늘린 것처럼 … so that ~도 그렇게 번역할 수 없을까요? 예컨대 ‘ … 또 끊임없이 떠들고 목청을 높여 이야기를 나눕니다. 그래야 그들의 목소리에 사자가 경계심을 가질 테니까요.’라고 번역하는 방법입니다. 좀 더 자연스럽지 않나요?

저자
강주헌
1957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한국외대 불어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프랑스 브장송 대학에서 수학한 후 한국외대와 건국대 등에서 강의했으며, 2003년 '올해의 출판인 특별상'을 수상했다. 2007년 현재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지은 책으로 '강주헌의 영어 번역 테크닉', '현대 불어학 개론', '나는 여성보다 여자가 좋다'등이 있다. 옮긴 책으로 '문명의 붕괴', '촘스키, 세상의 권력을 말하다', '내 인생을 바꾼 스무 살 여행', '천일일화', '가면 - 마음을 읽는 괴물, 헤라클레스 바르푸스의 복수극', '부사들', '150장의 명화로 읽는 그림의 역사' 등이 있다.
   원서, 읽(힌)다 | 강주헌 | 길벗이지톡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외우지 않는 편안함 동사 X 전치사 도감 | 권은희 | 길벗이지톡
여행 프랑스어 무작정 따라하기(2024-2025) | 문주 | 길벗이지톡
디즈니, 픽사 베스트 컬렉션: 인사이드 아웃(Inside Out) | 강윤혜 | 길벗이지톡
시나공 토익 파트 5, 6 실전문제집 | 강원기,강진오 | 길벗이지톡
일본어 단어 무작정 따라하기 | 후지이 아사리 | 길벗이지톡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