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일본어
>
일본어어휘/숙어

펼쳐보기
영상번역가가 쓴 앙대 앙~대 코패니즈 한자어
정가 23,000원
판매가 20,700원 (10% , 2,300원)
I-포인트 1,15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일본어어휘/숙어
저자 이빈 , 이빈
출판사/발행일 하움출판사 / 2021.09.30
페이지 수 504 page
ISBN 9791164408252
상품코드 353784553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국어/외국어/사전  > 일본어  > 일본어어휘/숙어

 
책내용
한국과 일본, 나아가 한자의 본고장인 중국까지 세 나라는 오랜 시간 한자라는 문자를 공유했다. 문자(언어)란 본디 살아있는 것이기에, 한자는 각 나라의 시대와 환경에 맞추어 조금씩 형태와 의미가 바뀌어 나갔다. 그중 가장 대표적인 예가 바로 工夫(공부)라는 한자어인데, 중국에서는 쿵푸(g?ngㆍfu, 수련 등을 통해 일정 경지에 이르는 것), 한국에서는 공부(학습), 일본에선 쿠후우(くふう, 뭔가를 궁리해 내는 것)처럼 각기 다른 의미가 되어 버렸다. 또, 일본에서는 당돌(唐突)이라는 한자어를 ‘뜬금없다, 느닷없다, 그래서 당혹스럽다, 때로는 황당하다’라는 뜻으로 쓰이는데도 그걸 몰랐던 한국 기자들이 “김연아더러 당돌하다고 했다!” 하면서 반일 감정을 부추기는 반격 기사를 썼던 해프닝도 있었다. 이렇듯 한국과 일본에는 오랜 세월을 지나 뜻과 쓰임새가 미묘하게, 혹은 완전히 달라진 한자어가 수두룩하다. 하지만 한자 자체는 똑같기 때문에 일부 아마추어 번역가나 외신을 그저 받아 적기만 하는 일부 기자들이 한일 간 단어 쓰임의 차이를 고려하지 않고 무분별한 오역을 쏟아내는 일이 비일비재하였고, 저자는 영상번역가로서 일하는 긴 시간 그런 ‘웃픈’ 장면을 수없이 목격했다. 하지만 적어도 번역가로서 일본어를 대할 때만큼은 두 나라 사이에서 다른 의미로 사용되는 한자어의 차이를 명확히 파악하고, 글 안에서 적확(的確)한 한국어로 대체해야 함이 옳다. 저자는 이러한 문제를 인지하고 과거 코패니즈 한자어를 주제로 ‘네이버 어학당판’에서 1년 남짓 연재했고, 그것을 포함해 10여 년간 착실히 수집해 온 오역 사례를 모아 책으로 출간했다. 〈앙대 앙~대 코패니즈 한자어〉에는 저자가 현직 영상번역가로 종사하며 더욱 맛깔 나는 표현을 찾기 위해 고민을 거듭해 온 세월이 고스란히 녹아있다. 코패니즈 한자어에 대해, 그리고 일본어에 대해 더 많은 정보를 얻고 싶으면 저자가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개인 블로그에 방문해도 좋을 것이다.
목차
· 나는 왜 이 책을 쓰게 되었는가 · 나? 이런 사람이야~ · 이 책을 활용하는 법(중요!) · 본격적으로 들어가기 전에 · 전문 번역작가도 실제로 오역한 예들 1 · 전문 번역작가도 실제로 오역한 예들 2 · 전문 번역작가도 실제로 오역한 예들 3 · 엄연과 ?然은 쓰임새가 엄연히! 다르다 · 일본인에게 “사퇴하세요!” 하면 “뭘요?” 한다 · 일본인에게 출두하라고 하면 “내가 왜요?” 한다 · 일본인에게 “사람 매도하지 마세요” 하면 황당해한다 · 환멸과 幻滅은 말뜻의 무게감이 다르다 · 일본어 安否(안부)를 엉터리로 번역하는 기자들 · 번역하기 너무 어려운 일본어 殺伐(살벌) · “전전긍긍했어요” 하면 일본인은 ‘겨우 그런 일에?’ 한다 · 도무지 감이 안 잡히는 ‘박진/박력’ 그리고「迫?ㆍ迫力」 · 일본어 失踪과 한국어 실종, 그 황당한 차이 · 우리끼리 으르렁거려 봤자 불모하잖아??? · 자율, 자진, 자가, 자립 등은 한국과 일본이 어떻게 다른가 · 체류, 주둔, 은거, 은퇴, 거주, 입주, 입점…다른 게 너무 많아 · 일본인에게 ‘낭패’라고 말하다 낭패 본다? · 야심, 야망, 야욕이라는 말을 일본인에게 무심코 썼다간? · 일본인에게 ‘동병상련’이라고 하면 기분 나빠한다? · 거의 대부분이 모르는 정정당당과 正?堂?의 차이 · 변명, 해명, 석명, 변해 등은 어떻게 다를까 · 아무도(?) 몰랐을 철두철미와 徹頭徹尾의 차이 · 자중, 자숙, 자제, 그리고 자중자애 · 한국어 탐욕과 일본어 貪慾도 미묘하게 다르다 · 일본인에게 止揚(지양)하라고 하면 “응?” 한다 · 지혜와 知?도 말뜻의 스펙트럼이 다르다 · 한국어 할애와 일본어 割愛는 정반대의 뜻 · 파격적이라는 말을 일본인에게 남발하지 말라 · 사소와 些少의 쓰임새 차이는 사소하다? · 일본인의 선처하겠다는 말을 믿지 말라 · 일본어 ??(발각)은 쓰임새가 변했다 · 일본인을 결코 ‘섭외’하지 말라 · 일본인에게 우등생이라고 말할 땐 주의! · 엄습, 내습, 습래는 일본과 어떻게 다를까? · 일본어 交換ㆍ交替ㆍ交代와 한국어 교환 ㆍ 교체 ㆍ 교대 · 신고, 보고, 통보, 제보, 홍보, 고지는 너무 헷갈려 · ?分(처분)과 排除(배제)에 숨겨진 무서운 의미 · 일본어 速?(속단)을 속단하지 말라 · 복구, 복원, 수복 역시 쓰임새가 미묘하게 다르다 · 전락과 추락, ?落과 墜落의 요상한 차이 · 척결했다고? 그게 뭔 척결이야 ! · 한국어 무산과 일본어 霧散도 쓰임새가 다르다 · 일본어 ??(소란)은 소란스럽단 말이 아니에요 · 정시(定時)와 정각(定刻) 그 오묘한 뉘앙스 차이 · “비굴해지지 말고” 하면 일본인은 위로하는 줄 안다? · ‘차질’을 잘못 번역했다간 비즈니스 망쳐 먹는다? · 한국의 천명과 일본의 闡明도 다르다 · 한국어 ‘탈락’과 일본어 ?落의 쓰임새 차이 · 번역가를 괴롭히는 한국어 논란과 일본어 論難 · 일본인에게 “의리 있네요” 하면 “그런 거 없는데요” 한다 · 「義理のある男」의「義理」는 갚아야 할 부채라는 뜻 · 쓰레기 관련 한자어 · 재해 관련 한자어 1 · 재해 관련 한자어 2 · 의료 관련 한자어 1 · 의료 관련 한자어 2 · 정치 관련 한자어 1 · 정치 관련 한자어 2 · 정치 관련 한자어 3 · 정치 관련 한자어 4 · 경제 관련 한자어 1 · 경제 관련 한자어 2 · 죽음 관련 한자어 1 · 죽음 관련 한자어 2 · 형사물 관련 한자어 1 · 형사물 관련 한자어 2 · 형사물 관련 한자어 3 · 교육, 학교 관련 한자어 1 · 교육, 학교 관련 한자어 2 · 교육, 학교 관련 한자어 3 · 법률 관련 한자어 1 · 법률 관련 한자어 2 · 군사 관련 한자어 1 · 군사 관련 한자어 2 · 맺는말

저자
이빈
극장에 걸린 영화
<늑대 아이>, <공각기동대 1995>, <라플라스의 마녀>, <포르투나의 눈동자>, <내일의 죠> 외 다수

케이블 IP Tv 등
<카게무샤>,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지금 만나러 갑니다>, <종이달>, <바닷마을 다이어리> 외 다수

번역한 드라마
<런치의 여왕>, <심야식당 시즌 1,2>, <고쿠센 1,2,3기>, <수술의 신 닥터 X 시즌 1,2,3>, <지미-대체로 바보, 어쩌면 천재>, 대하 드라마 <풍림화산>, <아츠 히메> 외 다수

애니메이션
<초속 5센티미터>, <시간을 달리는 소녀>, <원피스> 극장판 외 TV 시리즈물 다수

blog.naver.com/iveen
이빈
blog.naver.com/iveen 극장에 걸린 영화 〈늑대 아이〉, 〈공각기동대 1995〉, 〈라플라스의 마녀〉, 〈포르투나의 눈동자〉, 〈내일의 죠〉 외 다수 케이블 IP Tv 등 〈카게무샤〉,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지금 만나러 갑니다〉, 〈종이달〉, 〈바닷마을 다이어리〉 외 다수 번역한 드라마 〈런치의 여왕〉, 〈심야식당 시즌 1,2〉, 〈고쿠센 1,2,3기〉, 〈수술의 신 닥터 X 시즌 1,2,3〉, 〈지미-대체로 바보, 어쩌면 천재〉, 대하 드라마 〈풍림화산〉, 〈아츠 히메〉 외 다수 애니메이션 〈초속 5센티미터〉, 〈시간을 달리는 소녀〉, 〈원피스〉 극장판 외 TV 시리즈물 다수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나의 꿈을 이루어주는 공책 | 글빛도현 | 하움출판사
자유로 경매 스터디 경매 + NPL | 하움출판사
알기 쉬운 요한계시록 | 하움출판사
야구의 길 | 하움출판사
도대체 이슬람금융이 뭐야? | 양동철 | 하움출판사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