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동식물학
>
꽃/나무

펼쳐보기
말하는 나무들 : 숲에서 벌어지는 나무의 은밀한 생존 전략 (원제:Forest Talk)
정가 13,500원
판매가 12,150원 (10% , 1,350원)
I-포인트 67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꽃/나무
저자 멜리사 코크 , 멜리사 코크 ( 역자 : 김시내, 김시내 )
출판사/발행일 매직사이언스 / 2019.09.25
페이지 수 152 page
ISBN 9791188535125
상품코드 317002133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동식물학  > 꽃/나무

 
책내용
숲을 돕는 것이 바로 우리 자신을 돕는 일이다!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숲 보호법 전 세계에서 숲이 파괴되고 있다. 과학자들은 지난 8,000년 동안 인간이 지구에 있던 숲을 절반 넘게 파괴했다고 추정한다. 현대에 이르러 숲은 더욱 빠르게 황폐해지고 있다. 매년 인간은 나무 153억 그루 정도를 벤다. 2018년 세계에서 유실된 열대우림을 모두 합치면 벨기에의 영토 면적에 맞먹으며, 브라질에서만 우리나라의 서울·인천·경기도를 모두 합친 면적보다 넓은 숲이 유실되었다. 인간의 삶은 나무와 밀접히 연결되어 있다. 당신이 어디에서 살건 나무 없이 살아가기란 거의 불가능하다. 우리나라 국민은 1인당 평생 13㎥의 목재를 소비한다. 이는 나무 118그루에 해당하는 양으로, 1인당 해마다 1.5그루가 넘는 나무를 소비하는 셈이다. 이렇게 많은 나무를 소비하는 상황에서 삼림 파괴를 막는 일이 과연 가능할까? 《말하는 나무들》의 저자 코크는 이러한 질문에 ‘가능하다’고, 바로 나무들이 만드는 네트워크인 균근망에서 그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고 답한다. 오랜 세월 동안 얽히고설킨 균근망으로 연결된 나무들은 그렇지 않은 나무들보다 훨씬 잘 자라고 질병과 해충에도 잘 버틴다. 나무를 베어내되 이 균근망을 완전히 흩트려놓지만 않는다면, 즉 숲을 완전히 밀어버리는 것이 아니라 듬성듬성 베어내면 삼림 파괴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책에서는 이 밖에도 각국 정부, 시민단체 등에서 진행해온 삼림 보호 프로젝트와 재활용 종이 같은 재활용 목재 제품 구입하기, 고기 덜 먹기 - 고기를 덜 먹으면 목장을 지으려고 사라지는 숲이 줄어든다, 숲 친화 기관이 만드는 제품 구입하기 등 청소년도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삼림 보호 방법을 소개한다. 이 책과 함께 숲의 세계로 들어가 나무들이 나누는 비밀스런 대화를 엿듣고 숲을 지킬 방법을 고민해 보자.
목차
서문 나무에 다시 한 걸음 다가가기 7 1장 매일 우리와 함께하는 나무 19 2장 나무가 튼튼해야 우리도 튼튼 35 3장 서로 속삭이는 나무들 49 4장 숲이 보내는 SOS 75 5장 숲에 귀 기울이기 97 결론 우리가 할 일 117 용어설명 130 자료출처 136 사진출처 139 참고문헌 140 더 찾아볼 정보 142 찾아보기 146
본문중에서
지구 기후가 변하고 있는 오늘날에는 나무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일단 나무는 지구 기온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증산 활동 동안 나뭇잎을 빠져나가는 수증기가 대기를 식혀 준다. 나무 그늘 아래는 5.6~8도 정도 더 시원하다. 작은 나무 한 그루로도 창문형 에어컨 두 대를 켠 것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나무 그늘이 드리운 건물은 냉방비를 30퍼센트나 아낄 수 있다. 무엇보다도 중요한 사실은 나무가 탄소를 저장하는 덕분에 기후변화에 대처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지구에 나무가 많을수록 나무가 흡수하는 이산화탄소가 많아진다. 그러면 대기 중에 이산화탄소가 가두고 있던 태양열이 적어진다. 지구가 한결 시원해지는 것이다._29쪽 나무는 신체적인 건강에만 도움을 주는 것이 아니다.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된다. 델라웨어대학교의 건축, 보건 기구 설계 교수인 로저 울리히Roger Ulrich는 나무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처음으로 연구한 사람 중 하나다. 1984년에 그는 자신이 발견한 중대한 사실을 발표했다. 입원 환자들이 나무를 보면 진통제의 도움을 별로 받지 않고도 빨리 회복한다는 것이었다._43~44쪽 딱정벌레나 애벌레가 나뭇잎을 야금야금 갉아 먹기 시작하면, 나무는 몸 전체에 전류 형태로 조난 신호를 보낸다. 이 신호는 1분에 0.8센티씩 이동하며 나무 전체로 퍼진다. 한 시간 정도 걸려 모든 잎에 조난 신호가 도달하면, 잎은 독소를 만들고 뿜어내서 해충이 한창 즐기는 맛있는 잔칫상을 엉망으로 만든다. 나무는 이렇게 스스로를 지키고 나서 이웃 나무에 신호를 보낼 수도 있다. 조난 신호를 공기 중으로 보내는 나무도 있지만, 균근망을 이용해서 다른 나무들에게 해충이 공격 중이라거나 기린이 잎을 우적우적 먹는다는 경보를 울리는 나무도 있다. 그 신호를 받은 나무는 자신만의 방어 태세를 갖출 수 있기 때문에, 기린이 다가오기 전에 이미 기린을 쫓아내기 위해 잎에서 불쾌한 화학물질을 내보낸다._64~65쪽 멀찍이 떨어진 나무들은 땅속에서 서로 이어져 있지만, 숲속 나무들만큼 굉장히 넓고 복잡하게 연결되지는 않는다. 가로수처럼 도시에서 자라는 나무들 또한 강한 균근망을 만들 수 없다. 망의 도움을 얻을 수 없기 때문에 이 나무들은 그다지 오래 살지 못한다. 실제로 도시 속 나무들처럼 띄엄띄엄 자라는 나무들의 수명은 평균 7년에 불과하지만 숲속에서 자라는 나무들은 수백 년 동안 살 수 있다._70~71쪽 숲을 잃고, 나아가 숲속에서 살아가는 다양한 동식물까지 잃으면 지구의 건강은 심각하게 위협받는다. 스탠퍼드대학교 보존생물학센터의 원장이자 인구조사 교수인 파울 에를리히Paul Ehrlich는 생물 다양성을 비행기를 구성하는 부품에 비유한다. 만약 비행기 정비공이 비행기에서 계속 나사와 볼트를 제거한다면, 비행기는 고장 나서 날지 못할 것이다. 숲도 똑같다. 나무와 여러 식물이 사라지면, 숲속 생태계는 무너져 내릴 것이다. 식물이 시들고 동물이 죽을 것이다. 그러므로 지구와 지구에서 살아가는 동식물이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반드시 숲을 지켜야 한다._95쪽 만약 삼림 파괴 때문에 기후변화가 이렇게나 심해진다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새로운 숲을 만드는 것은 어떨까? 좋은 생각이기는 하지만 별로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 오래 살아 몸집이 큰 나무에 비해 작고 어린 나무는 이산화탄소를 많이 저장할 수 없기 때문이다. 실제로, 파괴되기 전 원래 숲이 이산화탄소를 흡수한 양만큼 숲을 일구려면 100년이 걸릴 수도 있다. 그러므로 단기간에 숲을 새로 만들어 봐야 기후변화 문제를 단번에 해결할 수는 없다._101쪽

저자
멜리사 코크
작가이자 디지털 교과 과정 개발자다. 여성과 어린이, 청소년들이 과학, 기술, 공학, 수학(STE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ematics) 분야에서 자신의 꿈을 좇을 수 있도록 장려하는 자료를 주로 만든다. 코크가 만든 STEM 교육 과정은 미국 국립과학재단(National Science Foundation), 백악관 과학 축제(White House Science Fair), PBS 방송국 등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남편, 아들, 래브라도레트리버와 함께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에 살고 있다. 나무와 금속을 재료로 인쇄하는 3D 프린터를 만들어 아끼는 앤티크 가구와 자전거를 고쳤으면 하는 바람을 갖고 있다.
멜리사 코크

역자
김시내
홍익대학교 신소재공학과를 졸업하고 LG디스플레이에서 연구원 생활을 하다 번역가의 세계로 발을 들여놓았다. 바른번역 글밥 아카데미를 수료한 후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활동히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전류전쟁》, 《말하는 나무들》, 《뉴로제너레이션》 등이 있으며, 청소년 과학 잡지 〈OYLA〉 번역에도 참여하고 있다.
   전류전쟁 | 김시내 | 다른미디어
   휴먼 엣지 | 김시내 | EBS BOOKS
   뉴로제너레이션 | 김시내 | 한빛비즈
   세상을 바꿀 미래 의학 설명서 | 김시내 | 매직사이언스
김시내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멈춰! 기후변화 | 마틴 도리,권가비 | 매직사이언스
지구의 지배자들 세트 | 아비 하워드,이진선,김은영 | 매직사이언스
지구의 지배자들 3 으?으? 진격의 포유류 | 아비 하워드,이진선 | 매직사이언스
지구의 지배자들 2: 아슬아슬 바다 탈출 대작전 | 아비 하워드,김은영 | 매직사이언스
지구의 지배자들 1: 우당탕탕, 공룡이 온다 | 김은영,아비 하워드 | 매직사이언스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곰팡이 즉문즉설 | 라이프사이언스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