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도감
>
동물도감

펼쳐보기
데이비드 애튼버러의 동물탐사기
정가 19,500원
판매가 17,550원 (10% , 1,950원)
I-포인트 97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동물도감
저자 데이비드 애튼버러
출판사/발행일 지오북 / 2023.02.20
페이지 수 511 page
ISBN 9788994242842
상품코드 356655068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도감  > 동물도감

 
목차
탐사를 시작하기 전 4 1부 가이아나 동물 탐사 1. 가이아나로 22 2. 타이니 맥터크와 식인 물고기 36 3. 절벽의 벽화 53 4. 나무늘보와 뱀 70 5. 한밤중에 강림한 혼령 90 6. 바리마강의 뱃노래 116 7. 흡혈박쥐와 거티 132 8. 미스터 킹과 인어 152 9. 귀환 172 2부 인도네시아 동물 탐사 10. 인도네시아로 180 11. 믿음직한 지프 194 12. 발리섬 213 13. 발리섬의 동물들 222 14. 화산과 소매치기 234 15. 보르네오섬에 도착하다 250 16. 오랑우탄 찰리 268 17. 위험천만한 여행 285 18. 코모도섬 311 19. 왕도마뱀 328 20. 후기 341 3부 파라과이 동물 탐사 21. 파라과이로 346 22. 호화 유람선의 몰락 352 23. 나비와 새 369 24. 캠프에 튼 둥지 399 25. 욕실 속의 동물들 416 26. 왕아르마딜로를 찾아서 431 27. 그란차코의 목장 446 28. 그란차코 탐사 여행 463 29. 두번째 탐사 480 30. 동물 옮기기 493 동·식물명 찾아보기 507 지명 찾아보기 510
본문중에서
(10쪽) 나의 계획은 간단했다. 그 내용인즉, BBC와 런던 동물원이 손잡고 잭과 내가 함께 참여하는 동물수집 탐험을 시작하는 것이다. 나의 역할은 ‘잭이 특별히 흥미로운 동물을 찾아내 생포하는 과정’이 담긴 촬영 장면을 연출하는 것이며, 영상의 하이라이트는 그의 손에 잡힌 동물이 클로즈업된 장면이다. 그런 다음 화면이 디졸브되며 동일한 동물을 비슷한 장면으로 보여주는데, 이번에는 스튜디오에서 진행되는 생방송이다. 잭이 출연해서 동물의 해부학적 구조와 행동 중에서 특별히 흥미로운 내용을 캔스데일과 같은 방식으로 보여준다. 만약 스튜디오에서 몇 가지 불가피한 사고(이를테면 탈출이나 깨물기)가 발생한다면 금상첨화다. 다음으로, 시청자들은 영상을 통해 아프리카로 돌아가 잭이 다른 동물을 찾아내 생포하는 장면을 손에 땀을 쥐고 지켜보게 된다. (136쪽) 라바는 카피바라와 마찬가지로 설치동물이며 기니피그의 친척이다. 주인의 무릎에 앉아 윤기 흐르는 까만 눈망울로 우리를 바라보던 라바는 크림색 점이 박힌 진한 갈색 털가죽을 갖고 있었다. 그 여자의 말에 의하면, 3년 전에 아기를 잃었는데 때마침 숲속에서 사냥하던 남편이 새끼와 함께 있는 암컷 라바를 발견했다. 그는 식량을 얻기 위해 어미를 사냥한 후 고아가 된 새끼를 아내에게 가져다줬다. 그녀는 아기 라바를 품에 안고 자기의 젖을 먹였다. 그녀는 이제 장성한 라바를 사랑스럽게 토닥이며 이렇게 말했다. “얘는 내 아기나 마찬가지예요.” (73쪽) “멋지죠, 안 그래요?” 나는 말했다. “내 기억에 따르면, 이 동물은 지금껏 동물원에서 봤던 나무늘보와 종이 달라요.” “네, 맞아요.” 잭이 애석하다는 듯이 말했다. “런던 동물원에 있는 동물은 두발가락나무늘보예요. 그 동물은 여러 해 동안 그곳에 머물며 사과와 상추와 당근을 원 없이 먹었어요. 이 동물은 세발가락종인데, 런던 동물원에서 볼 수 없었던 건 ‘세크로피아라는 식물만 먹는다’는 한 가지 이유 때문이에요. 이 숲에는 세크로피아가 풍부하지만 런던에는 하나도 없다는 게 문제예요.” 따라서 세발가락나무늘보를 놓아줘야 했지만 우리는 그 전에 며칠 동안 보호하며 관찰하고 촬영하기로 결정했다. (304~305쪽) 산호초의 장관은 우리의 상상을 초월했다. (...) 우리의 밑에서는 둥글거나 뾰족하거나 빛살 모양의 분홍색, 파란색, 하얀색 산호가 군생하고 있었는데, 그중 어떤 것은 조촐한 돌무더기를 연상시켰고 어떤 것은 표면이 뇌의 표면처럼 구불구불하고 울퉁불퉁한 거대한 바위를 연상시켰다. (...) 군락 사이에는 몇 개의 고립된 자유생장군체들이 마치 하얀색 정찬용 접시들처럼 여기저기 흩어져 있었다. (...) 여러 가지 색을 가진 말미잘의 촉수는 수 피트에 달하는 융단을 형성했는데, 해류가 지나갈 때 산들산들 흔들리는 장면은 ‘바람 부는 옥수수밭’을 연상시켰다.. (332쪽) 30분 이상 아무 소리 없이 가만히 앉아있는데, 바로 뒤에서 부스럭거리는 소리가 났다. (…) 4미터가 조금 안 되는 곳에, 왕도마뱀이 웅크린 채 나를 바라보고 있었다. 그놈은 거대했다. 좁은 주둥이에서 기다란 용골형 꼬리 끝까지, 어림잡아 3미터쯤 되는 것 같았다. 너무나 가까이 있어서 거무죽죽한 피부에서 구슬 같은 비늘을 하나하나 분간할 수 있었는데, 마치 너무 큰 옷을 걸친 것처럼 옆구리 피부가 가로로 길게 주름져 있었고, 강력한 목에도 빙둘러가며 여러 개의 주름들이 잇따라 새겨져 있었다. 4개의 굽은 다리로 떠받친 육중한 몸과 곧추세운 머리가 가히 위협적이었다. (496쪽) 항공사 지사장은 크지만 의아한 어조로 목록을 낭독했다. 아르마딜로를 읽을 때는 눈썹을 찌푸리더니, 책상 서랍에서 두꺼운 규정집을 꺼냈다. 규정집의 색인과 한참 동안 씨름한 후, 그는 우리를 쳐다보며 말했다. “실례지만 이 동물이 뭐죠?” “아르마딜로예요. 아주 매력적인 작은 동물이죠. 딱딱한 방어용 껍데기를 갖고 있는 게 특징이에요.” “아, 거북이의 일종이로군요.” “아뇨, 아르마딜로예요.” “그럼 랍스터의 일종인가요?” “아뇨. 랍스터가 아니라,” 나는 참을성 있게 말했다. “아르마딜로라니까요.”

저자
데이비드 애튼버러
저자 데이비드 애튼버러(David Attenborough)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동물학자이자 자연 다큐멘터리의 거장이다. 60년여 년 동안 「생명의 위대한 역사(Life on Earth)」, 「살아 있는 지구(Planet Earth)」, 「블루 플래닛(Blue Planet)」, 「프로즌 플래닛(Frozen Planet)」 등의 작품으로 자연사 관련 방송과 영화 분야에 커다란 공헌을 하면서 국제적인 명성을 얻었다. 대영제국 훈장(CBE), 메리트 훈장(OM) 등 여러 분야의 훈장과 상을 수상했으며, 1985년에 기사 작위를 받았다.
   낙원의 새를 그리다 | 데이비드 애튼버러 | 까치
   생명의 위대한 역사(출간 40주년 기념 개정판) | 데이비드 애튼버러 | 까치
   Living Planet | 데이비드 애튼버러 | William Collins
   경이로운 지구의 생명들 | 데이비드 애튼버러 | 까치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다윈의 식물들 | 지오북
삼국유사가 품은 식물 이야기 | 지오북
전의찬의 탄소중립 특강 | 전의찬 | 지오북
침엽수의 자연사 | 공우석 | 지오북
반달가슴곰과 함께 살기 | 이배근 | 지오북

이 분야 신간 관련상품
화살표 강도래 날도래 하루살이 도감 | 정광수 | 자연과생태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