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동양사
>
동남아시아사

펼쳐보기
말레이시아 : 이민전략을 통해 본 한인 사회 형성과 그 미래
정가 18,000원
판매가 16,200원 (10% , 1,800원)
I-포인트 9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동남아시아사
저자 홍석준
출판사/발행일 눌민 / 2022.05.31
페이지 수 304 page
ISBN 9791187750529
상품코드 354821947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역사와 문화  > 동양사  > 동남아시아사

 
인도네시아 16,200원 (10%)
말레이시아 16,200원 (10%)
태국: 일시적 해외 거주를 넘어 공존의 디아스포라로 16,200원 (10%)
동남아시아 한인: 도전과 정착 그리고 미래 18,000원 (10%)
미얀마 라오스 캄보디아 16,200원 (10%)
          
 

 
책내용
새로운 삶을 계획하기 위해 말레이시아를 택한 사람들 은퇴이민, 조기유학, 부동산 투자처로 각광받고 있는 말레이시아의 이민정책과 교육정책, 그리고 이러한 정책을 통해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를 분석한『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 6 말레이시아: 이민전략을 통해 본 한인 사회 형성과 그 미래』는 “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의 여섯 번째 책이다. 이 책은 말레이시아가 한국인들의 새로운 조기유학 대상지로 부상하게 된 주요 원인과 은퇴이민을 위한 MM2H 프로그램이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 그리고 영구 거주자가 아닌 일시 체류자 신분으로 말레이시아 한인들이 현지 사회에 어떤 삶과 정체성을 유지하고 있는지 살펴보고 있다. 저자가 오랫동안 축적해온 자료는 한국과 말레이시아와의 관계를 총체적으로 파악하기에 충분하다. 또한, 말레이시아로의 은퇴이민과 조기유학을 택한 한인들의 삶을 생생하고 보여주고 있어, 자녀를 조기유학 보내고자 하는 부모들과 은퇴 이후 새로운 삶을 계획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매우 유용한 책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목포대학교 고고문화인류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말레이시아 지역전문가로 말레이시아의 농촌과 항구도시, 섬과 바다, 해양문화, 말레이 무슬림의 정체성과 도시문화 등을 꾸준히 연구해온 홍석준 교수가 쓴 이번 저서는 말레이시아 한인과 한인 사회의 커다란 흐름을 종합적으로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말레이시아 한인과 한인 사회에 대한 종합적 연구를 넘어, 동남아시아의 한인과 한인 사회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비교연구를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 다원주의 사회 말레이시아에서 한인들의 삶 말레이시아는 복합적인 인종과 문화 구조를 지닌 다문화주의 사회이다. 말레이인, 화인, 인도계 종족 외에도 수십 개의 소수 종족공동체로 이루어져 있고, 최소 여섯 개의 언어가 사용되고 있다. 따라서 종교 역시 국교인 이슬람뿐만 아니라 불교, 유교, 도교, 그리고 힌두교와 기독교에 이르기까지 다양성을 유지하고 있다. 이러한 다양성은 인종정책 등 정치적, 문화적, 경제적 문제를 야기하기도 하지만 이민자들에게는 오히려 쉽게 적응할 수 있는 요건이 되었다. 문화적 다양성과 종족적 복합성을 지닌 다양한 종족들이 살아가고 있는, 소위 ‘다문화 사회’이며, 이러한 역사와 전통을 오랫동안 보유해온 국가이기 때문에 한국인 은퇴이주자들을 포함한 외국인에 대한 혐오감이나 거부감, 또는 경계심이 거의 없는 나라로 널리 알려져 있다.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슬로건은 ‘진정한 아시아!Truly Asia!’이다. 말레이시아가 ‘진정한 아시아’라는 말은, 말레이시아가 ‘아시아의 축소판’이라는 뜻이기도 하다. 문화적 다양성과 민족적 복합성으로 아시아 문화의 진수가 말레이시아에 집약되어있기 때문이다. 말레이시아는 정부에서 직접 외국인 은퇴이주자들을 유치하기 위해 MM2H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말레이시아는 동남아시아 국가 중 정치적으로나 경제적으로 가장 안정된 나라이며, 치안이 잘 정비되어있어 은퇴이주를 원하는 많은 사람에게 각광 받고 있다. 또한 드라마, 영화, K-pop 등의 한류 열풍은 동남아에서의 한인들의 위상은 물론 한인으로서의 자긍심을 높이는 주요 요인으로 작용할 뿐만 아니라, 문화콘텐츠를 적극 활용한 사회문화 교류와 협력의 확대는 말레이시아-한국 간 교두보를 구축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 조기유학과 은퇴이주의 이상과 현실 말레이시아는 50대 한국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은퇴이민 대상국이다. 하지만 이러한 선호도에 비해 관련 정보는 매우 미흡한 실정이다. 『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 6 말레이시아: 이민전략을 통해 본 한인 사회 형성과 그 미래』는 말레이시아 이민정책의 특징과 의미, 그리고 그 실태를 자세히 고찰하고 있다. MM2H 프로그램은 말레이시아 정부가 여유로운 노후 생활을 즐기고자 하는 외국의 은퇴자들을 유치하기 위해 기획한 것으로 10년 장기 체류비자와 거주공간과 차량을 구입할 때 받는 세금 면제 등 여러 혜택을 제공한다. 오랜 기간 영국의 식민 지배로 영연방 국가와의 인적 교류를 통해 많은 외국인이 거주하고 있으며, 여러 민족으로 구성되어 살아가고 있는 말레이시아는 영어가 완벽하진 않더라도 싼 비용으로 아이들을 교육시킬 수 있다는 점, 영어뿐만 아니라 중국어를 습득하기에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다는 점, 그리고 국제학교들이 서구권 학교들과 비교해도 전혀 떨어지지 않을 정도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는 점 때문에 조기유학을 원하는 학생과 부모들이 말레이시아로 발길을 돌리고 있다. 따라서 MM2H는 본래 은퇴이주자들을 위한 정책이었지만, 은퇴이주보다는 조기유학을 위한 비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활용되고 있다. “여기에 온 목적 중 하나는 애들 뒷바라지를 하는 것이라서, 애들 뒷바라지할 그거 없으면 여기 있을 이유가 없죠. 말레이시아가 좋은 이유는 영어 배우는 데 좋지요. 엉터리 영어라도 미국에서 통하나 봐요. 영어권이라서. 그리고 또 애들이 참 좋아해요. 여기는 공휴일이 참 많아요. 쉽게 말해서 타이트하지 않고 널널한 편이에요. 그래서 애들이 참 좋아해요. 학업 스트레스가 한국하고는 너무 다릅니다. 이게 장점이 되는 게 아니에요? 한국은 너무 빡빡한 편이에요. 여기선 대학교 들어가기가 쉽죠.” 1990년대 중후반부터 말레이시아는 새로운 조기유학 대상지로 한국 어머니들에게 선호 국가로 부상했을 뿐 아니라 크게 각광 받는 나라 중 하나이다. 말레이시아는 ‘보다 나은 교육여건을 지닌 나라’라는 인식이 생겨나면서 영국, 뉴질랜드, 호주 등과 같은 나라로 조기유학을 떠났던 사람들이 조기유학 대상 국가를 말레이시아로 변경하는 경향이 나타나기도 했다. 말레이시아가 조기유학 대상지로 선호되고 있는 주요 이유는 우선 미국이나 선진국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학비에 다닐 수 있는 국제학교가 많기 때문이다. 영국과 호주의 유명 대학들이 현지에 분교 캠퍼스를 만들고 있고, 미국, 캐나다 호주, 프랑스, 독일 및 뉴질랜드의 대학들은 말레이시아 교육기관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트위닝 프로그램twinning program이라 불리는 편입 제도 및 외국 대학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그 대학의 학위 프로그램을 개발해 학생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말레이시아 교육체계의 이러한 특징은 말레이시아가 한국인들의 새로운 조기유학 대상지로 부상하게 된 주요 원인 중 하나이기도 하다. 이렇듯 유리한 교육 환경을 적극적으로 이용하기 위해 많은 부모들이 은퇴이민을 선택하여 장기 거주하면서 자녀를 국제학교에 입학시키는 방법을 선택하곤 한다. 1990년대 초반 무렵부터 본격적으로 형성되어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변화해나가고 있는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는 다른 국가의 한인 사회보다 더 유동적이고 변화의 폭이 넓은 복합적인 특징을 지닌 사회다. 특히 암팡 지역에는 아이들을 위한 국제학교들이 많고, 생활하기 편리해 자연스럽게 한인타운이 형성되었으며, 2010년을 기점으로 한인들의 몽키아라 지역으로의 이주가 본격화되었다. 이렇듯 한인 사회가 팽창되면서 자영업 형태와 업종도 다양하게 확대되어가고 있다. 한국 사회 내에서 고령화, 은퇴 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고조되고 있으며, 은퇴이주가 하나의 대안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는 현실을 고려해볼 때, 말레이시아로의 은퇴이주 연구의 의의는 매우 크다고 할 수 있겠다. 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를 펴내며 동남아시아는 매년 1,000만 명 이상의 한국인이 방문하는 해외 방문지 1위 지역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동남아 한인 이주에 대해 집중적으로 연구한 사례가 없다 보니 한인 단체는 물론 기관에서조차 축적된 자료를 가지고 있지 않다. 다행인 것은 동남아로의 한인 이주의 역사가 그리 길지 않아 초기 이주자들이 생존해 있다는 것이다. 지난 3년 동안 동남아 한인 사회 연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교육부와 한국학중앙연구원(한국학진흥사업단)을 통해 해외한인연구사업의 지원을 받아 총 8명의 학자가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태국,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미얀마, 라오스, 브루나이 등 총 9개국을 직접 방문하여 동남아 한인 이주의 역사와 현황에 대해 포괄적이면서도 체계적으로 연구하였고, 이에 동남아의 국가별 한인 사회를 총체적이고 심층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를 발간하게 되었다. “동남아 한인 연구 총서”는 필리핀을 시작으로 지난 3년간 진행해온 한인 사회 연구 프로젝트 결과물들을 순차적으로 출간하고 있다. 이 시리즈를 통해 한국과 동남아의 사회, 경제, 문화적 상호 발전과 상호 의존을 견인하는 역할을 할 동남아 한인의 삶을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목차
머리말 4 서론 말레이시아 한인과 한인 사회의 연구 과정 개요 1. 연구의 목적과 필요성 21 2. 연구 일정 개요 25 3. 기존 연구의 검토 27 4. 연구 방법과 자료 33 1장 말레이시아 한인 이주의 역사와 한인 사회의 형성과 변화 1. 말레이시아 한인 이주의 역사 48 2.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의 형성 과정 51 3.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의 변화와 발전 59 2장 한류가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와 한인 정체성의 형성과 변화에 미친 영향 1. 문화적 다원주의의 정치적, 경제적 그리고 사회적 도전 69 2. 현지인과 한인 사회의 교류 및 협력관계를 증진시킨 한류 104 3. 무슬림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글로벌 기업 확대 113 4. 한류 콘텐츠 유입에 따른 양국 간 교류 확대 121 3장 말레이시아의 이주정책과 한인 정체성의 형성과 변화 1. 한국인들의 은퇴이주 대상지로서 말레이시아와 MM2H 프로그램의 일반적 특징 135 2. 말레이시아 은퇴이주의 특징과 의미: MM2H의 허상과 실제 140 1) MM2H의 특징과 그 변용 140 2) MM2H의 허와 실 149 3. 은퇴이주지로서 말레이시아의 양면성 173 4장 초국가 시대의 재마 한인 사회와 한인 정체성 1. 조기유학 대상지로 부상한 말레이시아 181 2. 영어교육의 글로벌한 현장으로의 이주 189 3. 자녀의 더 나은 교육 기회와 경쟁력 확보를 위해 조기유학을 택한 사람들 206 5장 한인 사회와 한인 정체성의 변화: 암팡에서 몽키아라로 1. 한인 사회 내부의 지리적, 사회경제적, 사회계층적 분화 241 2. 한인 사회 내의 사회계층적 분화의 특징과 의미 247 6장 ‘빗장 공동체’로 인식되는 한인 사회: 한인과 현지인 간 상호 작용의 특징과 의미 1.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의 정착과 발전 265 2.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의 지역적 변이의 특징과 의미 270 결론 코로나19 이후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의 문화변동 275 참고자료 288 찾아보기 299
본문중에서
오늘날 동남아 지역은 한국 사회에 밀접하게 다가와 있다. 동남아는 한국에 무역 규모로는 중국에 이어 2위, 투자처로는 미국에 이어 2위, 해외 건설 공사처로는 1위, 노동 인력 교류처로는 중국에 이어 2위, 관광지로는 1위, 그리고 한류 파급력으로는 일본과 중국에 이어 3위를 차지하는 지역이다. [...] 또한, 그 이주와 정착 형태도 통신과 교통의 발달로 인해 기존 주류 이주국에서 나타나는 것과는 차이가 있다. 따라서 말레이시아의 한인과 한인 사회의 역사와 문화에 관한 연구는 해외 한인들의 다양한 삶을 소개한다는 의미와 더불어 기존의 한인 이주의 역사와 문화에 관한 이론들을 새롭게 조명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12~13쪽 많은 한국인이 새로운 일거리를 찾아 말레이시아로 들어왔고, 대게 소小 자영업자인 이들은 주로 한인들을 상대로 장사를 했기 때문에 상사 주재원이 모여있는 암팡 한인타운에 자리를 잡았다. 그러자 슈퍼, 식당, 미용실, 비디오 대여점 등 한국 간판을 단 가게들이 하나둘씩 생겨나기 시작했다. 마침 1998년에 1,200세대를 수용할 수 있는 암팡에비뉴가 만들어지면서 많은 사람을 수용할 수 있는 주거 환경이 조성되었고, 쿠알라룸푸르와 슬랑오르주 인근 지역에 흩어져 있던 서라벌, 서울정 등의 식당들이 이곳으로 이전해왔다. 이러한 변화 속에서 이곳은 점차 한인타운으로서의 형태와 면모를 갖추어나가기 시작했다. 55~57쪽 말레이시아는 2018년 61년 만에 정권교체를 이뤄냈다. [...] 1957년 독립 이후 61년 만에 첫 정권교체에 성공한 것이다. 1957년 영국에서 독립한 뒤 한 차례도 정권을 놓지 않았던 국민전선은 집권 61년 만에 야권으로 전락하였다. 야권연합 희망연대의 승리로 1981년부터 2003년까지 22년간 말레이시아를 통치했던 마하티르 모하맛Mahathir bin Mohamad(이하 마하티르) 전 총리가 다시 총리가 되는 성과를 기록하였다. 지난 총선 결과는 61년 만에 이뤄낸 최초의 정권교체라는 점에서 그 일차적 의미를 찾을 수 있다. 77쪽 말레이시아에서의 한류 붐은 〈겨울연가〉 방영을 시작으로 〈대장금〉에서 절정에 달했고, 〈대장금〉의 성공으로 현지인들의 한국 문화와 한국 음식(한식)에 관한 관심이 급증했다. 많은 현지인이 한국 문화를 느끼고 한국 음식을 맛보기 위해 암팡 한인타운을 오가기 시작했다. [...] 한류 붐은 한인 식당의 변화를 이끄는 요인이 된 한편 식당업이나 요식업의 번창을 가져오는 계기가 되었다. 105~106쪽 “여기 와서 오래 살려면 무엇 하나 뚜렷한 것이 있어야 해요. 취미를 살리든지, 어떤 사람은 자원봉사를 한다든지, 근데 나이 먹은 사람들이 할 건 없어요. 한국 사람들이 영어를 잘하면 할 곳은 있죠. 저희 와이프도 영어 좀 해서 여기에서 무슨 영국에서 하는 영어 선생님 자격증도 땄는데, 틸라 난민학교라고 아프간 난민학교 선생 하고 그래요. 그런 거 하면 시간도 잘 가고 노후도 잘 보내는 거죠. 그런 거를 하던지 취미를 살려야지 막연히 동경만 가지고 온다면 실패에요.” 156쪽 다종족, 다민족이 살다 보니 말레이에서 라디오를 듣다 보면 정말 많은 언어를 접할 수 있다. 말레이, 중국인, 인도인들을 위한 영어, 중국어, 힌디어, 타밀어, 말레이어로 방송되는 프로그램을 쉽게 들을 수 있다. 이렇게 다양한 언어에 노출될 수 있다는 것은 말레이시아가 가진 매력 중 하나일 것이다. 이런 언어적 환경에 의해 말레이시아인들에게 두세 개 국어를 하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일이다. [...] 아이들이 다양한 언어를 자연스럽게 습득할 수 있다는 점이 한국 엄마들을 말레이시아로 불러들이고 있다. 영어와 함께 중요시되고 있는 중국어를 습득할 수 있기 때문이다. 182~183쪽 한국의 가부장적인 가족 시스템, 남편과의 문화적 코드 차이로 인한 갈등, 시댁과의 심리적, 정서적 갈등, 흔히 교육열로 표현되는 아이들의 영어교육에 대한 과도하리만치 집요한 열망, 주부로서의 자경심self-esteem과 아이 교육의 보조자로서 콤플렉스의 이중적 변주 속에 숨겨진 자유를 향한 갈망 등 [...] 한국 사회로부터 벗어났다는 해방감이나 자유로움을 향한 비상구를 발견했다는 즐거움과 함께 말레이시아에서 일상생활을 하는 데 있어 소외감이나 정처 없어 떠도는 집시 같은 신세로 전락했다는 느낌, 그리고 새로운 정체성을 찾기 위한 지난한 추구의 형태로 나타난다. 205~206쪽 조기유학 중인 어머니들은 자녀의 학업 지원에 충실하고, 정보를 충분히 수집, 관리하는 어머니를 ‘능력 있는 어머니’이자 ‘좋은 어머니’라고 인식하고 있었다. 실제 자녀교육을 지원하기 위해서는 자녀의 학업 및 일상생활 시간을 관리하고, 자신의 생활을 철저히 자녀의 시간에 맞추며, 자녀의 학업에 관한 정보를 확보하기 위해 이국이지만 교회에 다니거나 성인반 학원에 다녀 학부모들과 연계를 맺고, 공부를 잘하는 어머니들과의 연계를 통해 정보를 공유하는 한편 공부를 잘하지 못하는 어머니들과는 본인뿐 아니라 자녀까지도 거리를 두는 ‘구별짓기’ 전략을 활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30쪽 말레이시아에서는 외국인이 주택을 구매할 때 금리 5.5~6.5퍼센트에 대출도 70~80퍼센트까지 가능하다. 이러한 대출 덕분에 쿠알라룸푸르 시내 외국인 대상 주택시장 규모는 지속적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실정이다. 양도세가 없고, 외국인도 80퍼센트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말레이시아 성장세를 봐도 향후 부동산시장 전망은 밝다. 말레이시아는 경제성장률이 높고 물가상승률이 안정되어 있다는 점에서 싱가포르와 부르나이와 함께 동남아 국가들 가운데 비교적 살기 좋은 나라로 손꼽힌다. 244쪽 말레이시아 한인과 한인 사회는 요동과 격동의 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말레이시아의 한인 사회는 1990년대 초반 무렵부터 본격적으로 형성되기 시작하여 현재까지 지속과 변화를 거듭하고 있다. 시기적으로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다고 보기가 어려우며, 한인 사회의 규모 또한 그다지 크다고 할 수는 없지만, 말레이시아 한인 사회는 그 어떤 다른 국가의 한인 사회보다 더 유동적이고 변화의 폭이 넓고 복합적인 특성을 지닌 사회라고 할 수 있다. 271~272쪽

저자
홍석준
서울대학교 인류학과에서 학사와 석사,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한국동남아학회장과 (사)한국동남아연구소장, 역사문화학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목포대학교 고고문화인류학과 교수와 도서문화연구원 원장으로 재직 중이며, (사)한국문화인류학회 회장을 맡고 있다. 말레이시아를 연구하고 있는 지역전문가로서 『동남아의 이슬람화 1』(공편저), 『동남아의 이슬람화 2』(공편저), 『맨발의 학자들』(공저), ASEAN-Korea Relations: 25 Years of Partnership and Friendship(공편저), Southeast Asian Perceptions of Korea(공저) 등의 저서가 있고, 주요 논문으로는 “East Asian Maritime Silk Road, Cultural Heritage, and Cruise Tourism”, “The Social Formation and Cultural Identity of Southeast Asian Frontier Society”, “말레이인들의 일생의례의 문화적 의미”, “말레이시아의 전통예술과 이슬람 부흥의 문화적 의미” 등이 있다.
   동아시아의 문화와 문화적 정체성 | 홍석준 | 한울
   동남아시아 지역의 한국인 범죄피해 실태와 보호방안: 베트남과 말레이사아를 중심으로 | 홍석준 | 한국형사정책연구원
   동남아의 이슬람화 2 | 홍석준 | 눌민
   인류학자들, 동남아를 말하다 | 홍석준 | 눌민
   동남아시아 한인: 도전과 정착 그리고 미래 | 홍석준 | 눌민

이 출판사의 관련상품
위스키 로드 | 이기중 | 눌민
위스키에 대해 꼭 알고 싶은 것들 | 이기중 | 눌민
나와 내 밖의 세계 | 눌민
땅을 생각하다 | 홍서연 | 눌민
로봇과 AI의 인류학 | 캐슬린 리처드슨,박충환 | 눌민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